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방탄소년단 “팀명 후보, 빅키즈 영네이션 있었다”(야만TV)
2015-06-22 18:23:23
 

[뉴스엔 강희정 기자]

방탄소년단이 그룹명을 '방탄소년단'으로 짓기 전 후보들을 언급했다.

그룹 방탄소년단은 6월 22일 방송된 Mnet '야만TV'에 출연해 팀명의 의미를 설명했다.

이날 MC 서장훈은 "방탄소년단의 뜻이 뭐냐"고 물었다. 제이홉은 "방탄이란 게 뭔가 막아낸다는 뜻"이라며 "당당히 저희의 음악과 가치를 지켜내겠다"고 말했다.

이에 서장훈은 "방 씨라서 연관해서 방탄이라고 한 거 아니냐"고 물었고 슈가는 "'방시혁이 탄생시킨 소년들'이라는 말이 있었지만 사실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MC들이 "'방탄소년단' 말고 어떤 이름이 또 있었냐"고 묻자 방탄소년단은 "빅키즈, 영네이션 등이 있었다"고 답했다. 후보로 오른 팀명들을 듣던 제이홉은 "(후보들을) 듣다 보니 '방탄소년단'이 나은 거 같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웃게 했다. (사진=Mnet '야만TV' 캡처)

강희정 hjka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