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애로부부’ 불륜 성지 된 주말 캠핑장, 충격 사연
2021-04-16 15:54:11
 


[뉴스엔 이민지 기자]

주말 캠핑장이 불륜의 성지가 된 사연이 공개된다.

4월 19일 방송될 SKY-채널A ‘애로부부’ 애로드라마에서는 주말이 되면 아이와 캠핑을 떠나는 자상한 남편 덕분에 ‘전쟁 같은 육아’에서 벗어나 더없이 행복해진 한 아내의 모습이 공개된다.

아내는 “모든 것이 완벽하다”며 조용한 집에서 환호했지만, MC 안선영은 “느낌이 싸하다”며 이 상황을 걱정했다. 예상대로 남편은 캠핑장에서 점점 ‘위험한 낭만’에 빠져들고 있었고, 아내는 “요즘 캠핑장이 불륜의 성지로 떠오르고 있대”라는 친구의 말을 듣게 됐다. 걱정스러운 마음에 남편이 있는 캠핑장을 찾아간 아내는 충격적인 현장을 목격하고 그대로 굳어버렸다.

한편, ‘속터뷰’에서는 지난 주에 이어 개그맨 황영진이 “돈을 아끼려면, 옷을 안 빠는 것도 도움이 돼요”라며 ‘궁상 예찬’을 이어간다. 그의 아내 김다솜이 두 귀를 의심하는 가운데, 스튜디오 MC들은 폭소했다. 그러나 황영진은 곧 진지한 표정으로 바뀌어 “저는 가난이 싫었던 것 같아요. 친구들이 ‘얘 거지’라고 놀려도...그걸 집에 가서 얘기할 수 있는 사람이 없었어요”라고 고백했고, MC 최화정 홍진경 안선영은 다 함께 오열했다. 19일 오후 1


0시 방송. (사진= SKY, 채널A 애로부부)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