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에버턴 정든 구디슨 떠난다? 신축 구장 시 의회 승인
2021-02-24 08:14:08
 


[뉴스엔 김재민 기자]

에버턴이 시 의회의 승인을 받고 신축 구장 건설에 나선다.

영국 'BBC'는 2월 23일(이하 한국시간) "에버턴의 브램리-무어 독 스타디움이 시 의회의 승인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에버턴은 5만 2,000명을 수용하는 신축 구장을 건축한다. 바다에 인접한 리버풀 브램리-무어 독 지역에 건설될 새 경기장에서 2024년 경기를 치르겠다는 계획이다.

5억 파운드(한화 약 7,831억 원)가 들어갈 구장 건출은 약 1만 5,000명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예상되며 정부의 최종 승인을 기다리는 상태다.

새 구장이 완성된다면 에버턴은 지난 1892년부터 증축을 거듭해 활용한 구디슨 파크를 떠나게 된다. 에버턴은 3만 9,414만 명을 수용하는 구디슨 파크의 시설이 노후화돼 오랜 기간 신축 구장 건축을 계획하고 있었다.

한때 연고지 라이벌 리버풀과 함께 스탠리 파크에 신축 구장을 건설해 공동으로 활용하는 방안도 고려됐지만 리버풀은 안필드를 증축했고 에버턴은 신축 구장을 건설하는 것을 택했다.(자료사진


=구디슨 파크)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거액 전신성형’ 데미 무어, 또? 달라진 미모 근황

“미쳤다” 김준수, 시티뷰 럭셔리 자택서 보는 ‘펜트하우스’ 감탄 [SNS★컷]

“최고급 전원주택 선물→200억 빌딩 임대수익” 박지성 효도 클라스(연중)[결정적장면]

‘전참시’ 비♥김태희 집 공개, 초호화 체력단련실에 필라테스 기구까지[결정적장면]

김유석, 청계산 자락 3층 집 최초 공개 “주변 산 없음 우울증 와”(오팔)[결정적장면]

문용현♥오주은 각방 쓰는 집 공개, 올리비아 핫세 닮은 딸까지(퍼펙트)

추신수♥하원미 공항서 안타까운 작별 “눈물 글썽글썽, 꼭 오는 거지?”

이상아, 집이야 고급 갤러리야? 으리으리한 단독주택 전경[SNS★컷]

건물주 된 제이쓴, 리모델링 조감도 공개 “홍현희 함께 해 더욱 더 의미”

“채광 때문에 더울 정도” 손담비, 으리으리한 층고 집 내부 공개(담비손)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