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박하선 “언제 전성기 또 올지 몰라, 바쁜 지금 즐기려 해”[스타화보]
2021-01-21 09:05:43
 


[뉴스엔 김명미 기자]

배우 박하선이 패션 화보를 통해 고혹적인 비주얼을 뽐냈다.

최근 박하선의 코스모폴리탄 2월호 화보가 공개됐다. 이번 화보는 '박하선의 가장 빛나는 순간'이라는 콘셉트로 진행됐다.

박하선은 시크함이 묻어나는 슈트 스타일부터 글리터링한 드레스까지 완벽히 소화하며 이전에 본 적 없는 강렬한 섹시미를 발산했다. 범접할 수 없는 매혹적인 눈빛과 자태가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드라마, 예능, 라디오, 영화까지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박하선은 “예전에 저의 전성기는 ‘하이킥’때 였던 것 같다. 그때는 갑자기 많은 관심을 받게 돼 너무 힘들었다. 어려서 잘 모르기도 했고 일희일비하면 안 된다고 늘 곱씹었는데, 최근에 한 선배 말로는 연예인은 ‘일희’하는 직업이라고 하더라”라며 “언제 전성기 같은 순간이 또 올지 모르니 지금 이렇게 바삐 지내고 있는 시간을 충분히 즐기려고 한다”라고 감사의 마음을 밝혔다.

이어 박하선이라는 이름 앞에 어떤 수식어가 붙길 바라냐는 질문에 “지금 저는 다시 시작인 것 같다. 뒤처지지 않는 배우가 되고 싶고 '왕년에'라는 말보다는 '올해에'라는 말을 더 많이 하고 싶다”고 소신을 전했다. 박하선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코스모폴리탄 2021년 2월호와 코스모폴리탄 웹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코스모폴리탄)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