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수용소 갤러리vs섹테’ 젠더 문제로 번진 ‘딥페이크 vs 알페스’ [이슈와치]
2021-01-14 15:56:34
 


[뉴스엔 박창욱 기자]

이번엔 ’수용소 갤러리‘와 ’섹테‘가 등장했다.

인공지능(AI) ’이루다‘의 성희롱 논란에서 촉발된 이번 논쟁은 ’딥페이크vs알페스‘에 이어 ’수용소 갤러리vs섹테‘로 연결되면서 본격적인 젠더 갈등으로 불거지고 있는 모양새다.

앞서 1월 11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미성년 남자 아이돌을 성적 노리개로 삼는 '알페스' 이용자들을 강력히 처벌해 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현재 약 19만 건의 동의를 얻었다. 뒤이어 1월 13일 올라온 '여성 연예인들을 고통받게 하는 불법 영상 '딥페이크' 를 강력히 처벌해 주세요'라는 청원 글은 현재 약 33만 건의 동의를 얻고 있다.

그러자 이번에는 ’섹테‘라는 문화가 수면 위로 올라왔다. ‘섹테’란 성행위를 연상시키는 형태로 일부 아이돌 목소리를 편집 및 재가공해 만든 음란 영상이다. 이어 커뮤니티 ‘에펨코리아’의 ‘수용소 갤러리’ 논란이 추가로 나왔다. ‘수용소 갤러리’에는 일반인 여성 사진을 무단 공유하며 외모 품평 및 성희롱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형적인 ‘경마식’ 폭로다. 해당 사건의 피해자와 피해 내용을 논의하는 심층적 분석보다 마치 경마처럼 ‘누가 이기나 지나, 누가 잘했고 못했나’ 식의 양상으로 상황이 진행되고 있다. 이는 결국 실체에 접근하지 못하고 ‘남vs여’라는 갈등 구도로 작용한다는 것이다.

‘알페스’ ‘딥페이크’ ‘섹테’ ‘외모 품평’ 등은 모두 왜곡된 성문화다. 남녀 모두 이 같은 행위가 그릇됨을 인식하고 가해자에 대한 분노의 목소리를 함께 높일 필요가 있다.

결국 필요한 것은 해당 문제에 대한 깊은 논의다. ‘남-녀’ 구분 없이 ‘성 착취’에 해당할 수 있는 영상, 글을 만들어낸 가해자를 처벌하고,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을 장치 등을 만드는 것에 집중해야 하지 않을까. ‘나도 잘못했지만 너도 잘못했잖아’ 식 피장파장의 오류는 더 이상 안 된다.

이렇게 ‘남vs녀’ 구도로 계속 진행된다면 사건의 본질은 다시 흐려진 채 소모적인 논쟁이 이어질 것이다. 그러다 다시 수면 아래로 가라앉을 가능성도 있다. 그렇게 된다면 남는 것은 피해자의 상처뿐이다


.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뉴스엔 박창욱 wook@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ewq2322 젠더이슈가 아닙니다. 딥페이크, 알페스, 섹테 전부 '문화'라고 부르기 힘든 성범죄입니다. 모두 마땅히 처벌받아야하는 사안입니다. 2021-01-14
kingant110... 기사 끝까지 읽으세요 2021-01-14
happylsk01 너희 같은 뉴스 때문에 남녀갈등만 더 심해지는 거다 굳이 기사 제목에 vs라는 말을 해서 분란을 조성하는 거냐?! 2021-01-14

전혜빈♥치과의사 남편 신혼집 구석구석 공개, 서울숲 뷰 안주 삼는 술장고 부럽다

독박 육아로 우울증 앓던 아내, 기혼 썸 대화방 들어가…내연남 집 초대까지 ‘애로부부’ (종합)

이시영 초호화 럭셔리 집 공개,270도 전망+현대적 인테리어‥전현무 이영자 극찬할만해(전참시)

“다 벗고 누워 있어요” 시도 때도 없이 관계 요구하는 남편에 불만‘애로부부’[어제TV]

김성령, 탁 트인 한강뷰 자택 공개 ‘여의도가 한눈에’ [SNS★컷]

강원래 “K팝 문화선진국이지만 방역은 꼴등…년 1억8천 손해봤다”(전문)

‘34억’ 소유진♥백종원 고급 빌라, 복층 바+운동장 거실+업소용 주방…럭셔리 그 자체

‘판타집’ 남양주 11억 전원주택, 국유지 정원 1년에 9만원 사용료[어제TV]

민효린♥태양 러브하우스 이랬다, 100억↑ 한남동 한강뷰 고급빌라

‘53세 치과의사’ 이수진 “쌍꺼풀 재수술‥가슴은 100% 만족한다고”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