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토트넘 윙어 클라크, 스토크 임대 임박
2021-01-14 09:14:47
 


[뉴스엔 김재민 기자]

토트넘 1군에서 기회를 얻지 못한 클라크가 2부리그로 떠난다.

영국 '풋볼런던'은 1월 13일(이하 한국시간) "잭 클라크가 토트넘 홋스퍼에서 스토크 시티로 임대 이적하는 계약이 마무리될 예정이다"고 보도했다.

2000년생인 클라크는 지난 2019년 리즈 유나이티드를 떠나 토트넘 홋스퍼에 입단했다. 만 18세에 이미 2부리그에서 출전 기회를 잡던 유망주에게 토트넘은 1,000만 파운드 이적료를 투자했다.

그러나 클라크의 성장세는 빠르지 않다. 지난 2019-2020시즌 리즈, 퀸스파크 레인저스 임대 생활 동안 출전 기회를 거의 잡지 못했다. 이번 시즌은 토트넘에 잔류했지만 주로 2군 경기에 나서야 했다.

클라크가 1월 이적시장에서 프로 경기 출전을 위해 팀을 떠날 가능성이 제기됐고 다수 2부리그 구단이 그를 임대 영입하는 데 관심을 보였다.

결국 스토크 시티 임대 이적이 확정 단계다. 조세 무리뉴 감독은 토트넘의 장기적인 미래를 위해 클라크가 2부리그에서 출전하기를 바라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토크 시티는 챔피언십에서 23경기를 소화한 현재 9승 8무 6패 승점 35점으로 리그 8위다. 6위까지 걸린 승격 플레이오프 진출을 포기할 단계가 아니다. 이에 샬케 04에서 윙어 라비 마톤도를 임대 영입한 데 이어 클라크까지 더해 공격력을 강화하려는 심산으로 보인다.(자료사진


=잭 클라크)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전혜빈♥치과의사 남편 신혼집 구석구석 공개, 서울숲 뷰 안주 삼는 술장고 부럽다

독박 육아로 우울증 앓던 아내, 기혼 썸 대화방 들어가…내연남 집 초대까지 ‘애로부부’ (종합)

이시영 초호화 럭셔리 집 공개,270도 전망+현대적 인테리어‥전현무 이영자 극찬할만해(전참시)

“다 벗고 누워 있어요” 시도 때도 없이 관계 요구하는 남편에 불만‘애로부부’[어제TV]

김성령, 탁 트인 한강뷰 자택 공개 ‘여의도가 한눈에’ [SNS★컷]

강원래 “K팝 문화선진국이지만 방역은 꼴등…년 1억8천 손해봤다”(전문)

‘34억’ 소유진♥백종원 고급 빌라, 복층 바+운동장 거실+업소용 주방…럭셔리 그 자체

‘판타집’ 남양주 11억 전원주택, 국유지 정원 1년에 9만원 사용료[어제TV]

‘53세 치과의사’ 이수진 “쌍꺼풀 재수술‥가슴은 100% 만족한다고”

민효린♥태양 러브하우스 이랬다, 100억↑ 한남동 한강뷰 고급빌라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