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도시남녀의 사랑법’ 샤이니 최민호, 순경 변신도 통했다
2021-01-13 10:06:19
 


[뉴스엔 황혜진 기자]

가수 겸 배우 최민호(샤이니 민호)가 순경으로 변신했다.

최민호는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에 청계천 일대 치안을 담당하는 순경 오동식으로 출연 중이다. 1월 12일 공개된 7회에서 오동식이 술에 취하면 늘 파출소를 찾아와 카메라 도둑 윤선아를 신고하겠다는 박재원(지창욱 분) 때문에 고충을 겪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오동식은 인사불성인 박재원이 카메라와 더불어 마음도 빼앗겼다는 속사정을 들어주며 능숙하게 달래 뜻밖의 유쾌한 케미를 발산함은 물론 다양한 일을 겪는 순경의 애로사항들을 현실감 넘치게 보여줬다.

오동식을 연기한 최민호는 극에 자연스럽게 녹아들어 드라마의 분위기를 밝게 환기시켰으며 훈훈한 제복 비주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아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케 만들었다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