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살림남2’ 윤주만 아내 “정우성·조인성 실물 보고 깜짝, 비율 남달라”
2021-01-02 22:00:44
 


[뉴스엔 이하나 기자]

배우 윤주만 아내가 과거 시상식에서 만났던 정우성, 조인성의 실물에 대해 언급했다.

1월 2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윤주만 아내 김예린은 정우성, 조인성을 만났던 때를 회상했다.

이날 윤주만 부부는 첫 연예대상 참석을 앞두고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식구들을 위해 레몬 생강청 선물을 준비했다. 정성껏 레몬을 씻던 윤주만은 “신기하지 않나. 실감이 잘 안난다”고 기뻐했다.

아내 김예린도 “맨날 연말에 시상식 보면서 자기가 저기 갈 수 있을까 그러지 않았나”라고 공감했다. 윤주만 역시 “연기대상 갈 줄 알았더니 연예대상을 가네”라고 즐거워 했다.

윤주만은 김예린에게 “자기는 시상식 가봤잖아”라고 물었다. 다수의 시상식 의전 경험이 있던 김예린은 “연기대상 예전에 갔는데 실제로 보고 진짜 깜짝 놀란게 정우성이다”라고 정우성의 실물을 보고 놀랐던 때를 회상했다.

이어 “조인성은 애들이 깜짝 놀랐다. 비율에 광채에”라고 극찬을 이어가던 중 남편 윤주만의 눈치를 살핀 후 급히 말을 마무리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캡처)

뉴스엔 이하나 bliss21@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