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트롯전국체전’ 전국 8개지역 뉴 트로트 스타 발굴한다
2020-12-03 13:09:40
 


[뉴스엔 황혜진 기자]

‘트롯 전국체전’이 전국 8개 지역에 숨어있는 뉴 트로트 스타를 발굴한다.

12월 5일 오후 9시 15분 160분 동안 특별편성을 확정한 KBS 2TV ‘트롯 전국체전’이 시청자를 만난다.

첫 방송 전부터 ‘트롯 전국체전’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한 자리에서 볼 수 없었던 전국 8개 지역의 레전드 감독을 비롯해 코치진, 응원단장, 베일에 싸인 87팀의 참가선수를 맛보기로 보여주며 예비 시청자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대중의 기대감을 입증하듯 2주에 걸쳐 방송된 ‘불후의 명곡 - 트롯 전국체전’ 특집 또한 풍성한 볼거리로 웃음은 물론, 감동까지 잡으며 ‘트롯 전국체전’ 특집 방영 전에 비해 평균 시청률 5.1%를 끌어올린 12.6%(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 소문난 잔치임을 증명해 보였다.

87팀의 참가선수 모습이 담긴 주제가 ‘트로트가 나는 좋아요’ 뮤직비디오 역시 공개 10일 만에 ‘트롯 전국체전’ 공식 페이스북 조회 수 100만 이상을 돌파했고, 신선한 조합과 개성으로 똘똘 뭉친 참가자들이 어떤 매력으로 대중을 사로잡을지 궁금증도 높아지고 있다.

서울 주현미와 경기 김수희, 강원 김범룡, 충청 조항조, 전라 남진, 경상 설운도, 제주 고두심, 글로벌 김연자로 구성된 감독진부터 코치진 신유와 홍경민, 나태주, 하성운, 박구윤, 조이현, 별, 송가인, 김병현, 조정민, 황치열, 진시몬, 주영훈, 박현빈, 샘 해밍턴, 응원단장 임하룡의 특급 케미도 ‘트롯 전국체전’만의 관전 포인트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사진=


KBS 2TV ‘트롯 전국체전’ 티저 캡처)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