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안희연,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 위촉 “더 많은 사람들 함께 즐길 수 있길”
2020-11-12 09:19:56
 


[뉴스엔 박수인 기자]

EXID 출신 배우 안희연(하니)이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로 활동한다.

안희연은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로 배리어프리영화를 알리고, 배리어프리영화에 직접 참여하는 등 홍보대사로의 역할을 다할 예정이다. 안희연은 11일 공개된 홍보대사 위촉식 영상에서 “더 많은 사람들이 함께 영화를 즐길 수 있었으면 좋겠다. 그럴 수 있도록 열심히 함께 하겠다"고 위촉 소감을 전했다.

안희연은 최근 자신의 첫 영화 주연작이자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비전’ 섹션 월드 프리미어 초청작 '어른들은 몰라요'가 한국영화감독조합 메가박스상과 KTH상 2관왕을 수상했다는 소식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한편 배리어프리영화는 시각장애인을 위해 화면해설을, 청각장애인을 위해 한글자막을 넣어 장애와 상관없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영화를 말한다. (사진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제공)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