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자이언티 “내 노래 듣고 웃는 관객들, 처음엔 상처였다”
2019-11-16 08:51:54
 


[뉴스엔 한정원 기자]

자이언티가 '마법의 성'에 얽힌 일화를 전했다.

11월 15일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가수 자이언티는 자신이 부른 '마법의 성'을 듣고 웃는 관객들 때문에 마음의 상처를 받았던 기억을 회상했다.
MC 유희열은 "난 자이언티가 노래로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몇 안 되는 뮤지션이라 생각한다"고 칭찬했다. 이에 자이언티는 "내가 '마법의 성'을 불렀을 때 관객들이 날 보고 웃더라. 그때의 나는 인기를 얻고 관객들의 반응을 접하는 시기였기에 마음의 상처를 받았다"고 대답했다.

자이언티는 "한동안 상처받은 채로 지내다가 깨달았다. 관객들이 웃은 이유는 내가 우스워서가 아니고 즐거움을 드렸기 때문이라는 것"이라고 덧붙였다.(사진=KBS 2TV �


39;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뉴스엔 한정원 jeongwon124@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브루클린 베컴♥’ 니콜라 펠츠, 5억5천만원짜리 약혼반지 포착
진재영, 제주도 집 수영장 공개…수영복 입고 우아한 배영
새댁 김준희, 서양인도 기죽을 한뼘 비키니 몸매
‘온앤오프’ 엄정화, 널찍한 거실+테라스‥으리으리 럭셔리 하우스 공개
‘유랑마켓’ 장동민, 200평 전원주택 공개…PC방+골프방까지
“부티나죠?” 이지혜, 거실+안방+주방까지 한강뷰 럭셔리 새집 ‘감격’
김승현, 리모델링 마친 신혼집 공개 “아내 장작가 위한 선물”
“결혼 4년차에도 달달” 안현모, ♥라이머 러브하우스 집 공개

선미, 숨길수 ...

시선강탈 안현...

성훈*한혜진 동...

확달라진 박봄

김승현, 리모델링 마친 신혼집 공개 “아내 장작가 위한 선물”[SNS★컷]

새댁 김준희, 서양인도 기죽을 한뼘 비키니 몸매[SNS★컷]

진재영, 제주도 집 수영장 공개…수영복 입고 우아한 배영[SNS★컷]

‘온앤오프’ 엄정화, 널찍한 거실+테라스‥으리으리 럭셔리 하우스 공개

‘유랑마켓’ 장동민, 200평 전원주택 공개…PC방+골프방까지

‘브루클린 베컴♥’ 니콜라 펠츠, 5억5천만원짜리 약혼반지 포착[파파라치컷]

이다인, 바다 뒤집은 완벽 비키니 몸매 ‘청순미는 덤’ [SNS★컷]

“부티나죠?” 이지혜, 거실+안방+주방까지 한강뷰 럭셔리 새집 ‘감격’(종합)

레이양, 물속에서 뽐낸 글래머 몸매 ‘스킨톤 비키니 자태’[SNS★컷]

“결혼 4년차에도 달달” 안현모, ♥라이머 러브하우스 집 공개 (유랑마켓)[어제TV]

‘놀면’ 광희, 진입장벽 높던 싹쓰리 프로젝트서 살아남기[TV와치]

묵묵히 문제커플 갱생 애쓰는 박나래X장도연에 박수를 ‘박장데소’[TV와치]

거리 멀어졌는데…코로나 덕분에 강력해진 ‘비긴어게인’ 힐링파워[TV와치]

‘나혼산’ 유아인, 날 것의 일상‥솔직함이라는 무기 [TV와치]

‘트롯전국체전’ 인기가수 연예인 유튜브스타까지 ‘지원 폭발’ [이슈와치]

‘개그콘서트’ 웃음+눈물 속 졸업, 여운 가득한 21년 마침표[TV와치]

‘삼시세끼’ 고립이 단점? 전화위복 부른 차승원X유해진 찐우정[TV와치]

‘개훌륭’ 보더콜리 견주, 학대·상습 파양 의혹→신상 유출·악플 쇄도[이슈와치]

‘도깨비→쌍갑포차’ 배우 육성재의 바람직한 성장,현재 현역 군복무중[TV와치]

빵빵 터지는 홍현희♥제이쓴 ‘아맛’ 빛내는 신스틸러[TV와치]

‘데뷔 1만일’ 엄정화 밝힌 #..

"여자 연예인들이 나이에 갇혀서 힘들지 않았으면." 영화 '오케이 마담'..

“얼굴이 북쪽, 섹시는 싫어” 히든카..

조권이 편견에 대처하는 자세 “중성적..

엄정화 “‘환불원정대’ 효리, 실제론..

‘유행어 대사 제조기’ 이정재 “처음..

‘다만 악’ 홍원찬 감독, “다만 운”..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