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김범진, TV조선 ‘간택’ 출연확정..김민규 호위무관 변신(공식입장)
2019-10-25 08:07:49
 


[뉴스엔 김명미 기자]

배우 김범진이 TV CHOSUN 특별기획 ‘간택-여인들의 전쟁’(연출 김정민/극본 최수미)에 호위무관 ‘한모’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 충성심과 우직함이 콜라보 된 캐릭터로 안방극장 접수를 예고한 것.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은 쌍둥이 언니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왕비가 되려 하는 한 여인과 예지몽을 통해 그 여인을 보는 조선의 왕, 간택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그들의 치열하고 애달픈 궁중 서바이벌 로맨스 드라마. 지난해 자체 최고 시청률 5.6%를 돌파한 ‘대군-사랑을 그리다’ 김정민 감독의 차기작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범진은 극 중 세자 이경(김민규 분)의 호의무관 ‘한모’역을 맡았다. 생애 오직 한 사람, 왕만을 모시겠다는 사명을 가지고 있는 인물. ‘대군-사랑을 그리다’ 이후 김정민 감독과 약 2년 만에 재회해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2012년 드라마 ‘그대를 사랑합니다’로 데뷔한 김범진은 이후 ‘대군-사랑을 그리다’에서 이 강(주상욱 분)을 위해서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행동대장으로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긴 바 있다. 이어 ‘열두 밤’, 영화 ‘차형사’, ‘음치클리닉’ 등으로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줬다. 최근 ‘여름아 부탁해’에서는 사법연수원을 갓 수료한 신참 변호사 동욱役으로 차가운 도시 남자의 면모를 여김없이 보여주기도.

한편 TV CHOSUN 특별기획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은 오는 12월 15일 첫


방송 된다.(사진=윌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