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황치열 새 앨범 초동 팬매량까지 3연속 10만장 돌파 ‘음방킹’
2019-01-28 10:12:51
 


[뉴스엔 이민지 기자]

가수 황치열이 또 하나의 기록을 썼다.

1월 28일 국내 최대 음반 판매 집계 사이트인 한터차트에 따르면, 황치열의 두 번째 정규앨범 'The Four Seasons(더 포 시즌스)'은 총 102,810장의 초동 판매량(1.21~1.27 집계 기준)을 기록했다.

황치열은 2017년 발표한 첫 번째 미니앨범 '비 오디너리(Be Ordinary)' 초동 판매량 103,787장, 2018년 발표한 두 번째 미니앨범 '비 마이셀프(Be Myself)'의 초동 판매량 109,405장을 기록한 데 이어 '더 포 시즌스'까지 3연속 초동 10만 장을 돌파하며 명실상부 음반 강자임을 입증했다.

또한, 이는 1월 쟁쟁한 가수들의 컴백 대란 속에서 남자 솔로 가수로서 이룬 성과인 만큼 가요계의 이목을 더욱 집중시킨다.

이번 새 앨범 '더 포 시즌스'는 황치열이 12년 만에 발표하는 정규앨범이자, 사랑의 사계절을 황치열만의 호흡으로 풀어내 많은 호평을 얻고 있다. 황치열은 사랑의 시작부터 이별, 그리고 새로운 사랑의 시작을 총 11트랙에 담아냈다. 타이틀곡 '이별을 걷다'는 이별을 앞둔 남자의 감정을 노래한 것으로, 마지막 순간까지 모든 걸 주고픈 한 남자의 따스한 진심이 담겨있다. 황치열 특유의 애절하면서도 담담한 보컬은 절제화된 슬픔을 표현하며 아련한 느낌을 준다.

한편, 황치열은 신곡 '이별을 걷다'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사진=하우엔터테인먼트)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