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롯데, 6일 kt전 유니세프데이…배우 백승희 시구
2018-07-06 07:46:14
 


롯데가 6일 유니세프데이를 맞아 뜻깊은 관중들을 초대한다.

롯데 자이언츠는 오는 7월6일 열리는 KT 위즈와의 홈경기에 유니세프데이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날 선수단은 유니세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서며, 구단은 다문화어린이 및 가족, 소외계층, 소아암 환우 어린이와 자원봉사자 1,000명을 초대해 관람을 지원한다.

경기 전 시구에는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에 출연 중인 배우 백승희 씨가 나선다. 부산이 고향인 백승희 씨는 모델로 활동하며 시크릿가든 등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했다. 시타는 유니세프 부산 어린이 봉사단 박시현(안남초, 6학년) 학생이 맡는다.

한편, 롯데자이언츠는 2011년부터 유니세프와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 4월 롯데맴버스, 유니세프와 함께 아시아 교육 지원 사업을 위한 희망포인트 협약식(기금 1억 원)을 진행했으며, 이대호 선수를 롯데자이언츠 유니세프 홍보대사로 임명했다. 또, 2017시즌 종료 후 ‘Schools For Asia’ 캠페인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사진=백승희/롯데 자이언츠


제공)


[뉴스엔 주미희 기자]

뉴스엔 주미희 jmh020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