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도희 ‘아지트’ 주연 확정, 스크린 활약 신호탄
2017-12-07 08:06:52
 


[뉴스엔 박아름 기자]

배우 도희가 영화 ‘아지트’에 주연으로 발탁됐다.

도희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 측은 12월7일 이같은 소식을 공식 발표했다.

영화 ‘아지트’는 전라북도와 (사)전주영상위원회의 전북문화콘텐츠 융복합 사업 제작지원 작품으로 편의점에 모인 평범한 소시민들이 ‘갑질’이 판치는 세상에 맞서 자경단이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도희는 ‘세영’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극 중 ‘세영’은 무심하고 시크한 표정을 가진 편의점 알바생으로 당돌하고 영리한 성격의 소유자다. 다소 버릇없고 무모한 면도 있으나, 무리 중 가장 용감하고 거침없는 행동을 보인다.

도희는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4’에서 여수 소녀 ‘조윤진’을 실감나게 소화해 내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드라마 ‘내일도 칸타빌레’, ‘엄마’, ‘마녀보감’, ‘란제리 소녀시대’ 외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안정적인 연기력과 실감나는 캐릭터 표현으로 연기력을 인정 받아왔다.

또 영화 ‘터널 3D’, ‘은밀한 유혹’, ‘아빠는 딸’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스크린에서도 활약, 많은 관객들의 눈과 마음을 훔쳤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누비며 종횡무진 활약해 온 배우 도희가 영화 ‘아지트’에 주연으로 캐스팅 되면서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연기를 보여 줄 것인지 기대가 집중되고 있다.

한편 도희가 주연을 맡은 영화 ‘아지트’는


2018년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