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단독포착]박수갈채에 눈물닦는 홍상수감독, 웃는 김민희(클레어의 카메라)
2017-05-22 05:43:02
 


[칸(프랑스)=뉴스엔 이재환 기자]

김민희 이자벨 위페르 주연 제70회 칸국제영화제(칸영화제) 스페셜 스크리닝 부문에 초청된 홍상수 감독의 20번째 신작 영화 '클레어의 카메라'가 베일을 벗었다.

5월21일(현지시각) 오후 7시30분 프랑스 칸 팔레 드 페스티벌 내 브뉘엘 극장에서 '클레어의 카메라' 공식 상영회가 열렸다. 이날 공식상영회는 450석 전석이 꽉 찬 가운데 홍상수 감독을 비롯해 김민희, 이자벨 위페르, 정진영 등이 참석했다.

‘클레어의 카메라’는 칸영화제 출장을 온 영화사 직원 전만희(김민희 분)가 프랑스 고등학교 음악 교사이자 작가 클레어(이자벨 위페르 분)를 우연히 만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다.

이 영화는 지난해 5월 칸국제영화제 기간 중 칸 해변과 골목을 무대로 촬영 됐다. 러닝타임은 69분.

한편 홍상수 감독의 21번째 신작이자 칸영화제 경쟁작에 진출한 '그 후' 역시 김민희가 여주인공을 맡았으며 22일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공식상영회를 통해 최초 공개된다.

뉴스엔 이재환 sta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