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질투의 화신’ 조정석 “나랑 자자” 공효진 심쿵
2016-10-13 22:21:44
 


공효진이 조정석의 “나랑 자자”는 말에 심쿵했다.

10월 13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16회(극본 서숙향/연출 박신우)에서 표나리(공효진 분)는 이화신(조정석 분)에게 흔들렸다.

이화신은 표나리에게 자신과 고정원(고경표 분)을 양다리 걸치라고 제안했고, 급기야 고정원까지 표나리에게 양다리를 청했다. 표나리는 두 사람의 말을 모두 무시했다.

이어 이화신은 옥탑방에서 술을 마셨고, 표나리는 이화신의 유방암을 생각해 “내 눈앞에서 제발 술 마시지 마라. 죽고 싶냐. 기자님은 입으로 아무것도 하지 마라”고 성냈다.

이에 이화신은 “걱정되면 이쪽으로 넘어와라. 혼자 자기 싫어. 나랑 자자”고 말했다. 이화신의 “나랑 자자”는 말에 표나리의 심장이 쿵쾅거리기 시작했고, 표나리는 돌아서 버렸다.

그런 표나리의 쿵쾅거리는 심장을 뒤로 하고 이화신은 표나리에게 “굿나잇”이라고 인사했다


. (사진=SBS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