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박보영 데뷔전 흑역사 공개 “폐기처분 하고싶어”(섹션TV)
2015-11-15 16:05:51
 

[뉴스엔 이소담 기자]

박보영 흑역사가 공개됐다.

박보영은 11월15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데뷔 전 출연한 영화를 흑역사라 말하며 지우고 싶다고 밝혔다.

이날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열정같은 소리하고 있네’는 신문사 연예부를 배경으로, 수습기자의 좌충우돌 취재기를 그렸다. 그 중 사고뭉치 수습기자 도라희 역을 맡아 열연한 박보영은 촬영장 에피소드를 털어놓으며 훈훈한 촬영장 분위기를 전했다.

지우고 싶은 과거가 있느냐는 리포터 박슬기의 질문에 “데뷔 전에 촬영했던 영화가 있었다”며 “선배들의 권유에 어쩔 수 없이 출연했는데, 폐기처분을 하고 싶다”고 과거의 흑역사를 공개했다.

한편 이날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영화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 주연배우 박보영 인터뷰, 영화 ‘히말라야’ 주연배우 정우 화장품 CF 촬영 현장 인터뷰, 엑소(EXO) 일본 도쿄돔 콘서트 현장, MBC 라디오 개편 포스터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 캡처)



이소담 sodams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