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송재림, 성장하는 배우를 보는 즐거움
2015-08-12 16:22:35
 

배우 송재림이 주목 받는 신예에서 다양한 작품과 예능을 넘나들며 만능재주꾼의 면모를 드러내고 있다.

송재림은 MBC ‘해를 품은 달’(2012)에서 왕의 총애를 받는 호위무사 ‘운’ 이라는 캐릭터를 열연해 차가운 궐의 남자, 일명 ‘차궐남’ 이라는 애칭으로 불리며 신예 청춘 스타로 떠올랐다.

이후에 MBC ‘투윅스’, KBS ‘감격시대 : 투신의 탄생’, 영화 ‘용의자’ 등을 통해 액션과 연기가 모두 가능한 배우이자 눈길을 사로잡는 ‘신스틸러’로서 자신의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냈고, 올해에는 KBS ‘착하지 않은 여자들’에 출연하는 등 꾸준한 작품 활동으로 배우 ‘송재림’ 이라는 이름 세 글자를 많은 이들에게 각인시켰다.

다양한 작품활동을 이어 오던 송재림은 지난해 MBC 예능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를 통해 솔직하면서도 엉뚱한 매력을 선보이며 예능 ‘대세남’으로 발돋움했고, 최근에는 쿡방의 중심을 이끄는 tvN ‘집밥 백선생’에 새로운 멤버로 투입될 것을 알려 그가 선보일 활약에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처럼 다양한 곳에서 자신의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송재림은 그 동안 출연했던 작품과 ‘우리 결혼했어요’를 통해 국내를 넘어 아시아가 사랑하는 스타로 눈도장을 찍으며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성황리에 진행하고 있다.

특히 송재림은 중화권에서 큰 호응을 받고 있으며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최근에는 한중합작 웹드라마 ‘두근두근 스파이크’에 남자 주인공으로 캐스팅, 드라마와 예능을 넘어 새로운 장르에 도전을 앞두고 있다.

국내외에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송재림은 팬들은 물론 관계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아 다양한 분야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주목 받는 신예에서 대세남으로, 또 이제는 없어서는 안될 ‘완소남’으로 한 단계씩 성장해 가고 있는 송재림이 앞으로는 또 어떠한 매력을 선보이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사진=SM C&C 제공)

[뉴스엔 윤효정 기자]



윤효정 ichi1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