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미녀의탄생’ 주상욱, 고무장갑 끼니 주부9단 포스
2014-12-13 07:57:56
 

[뉴스엔 이민지 기자]

주상욱이 주부 9단으로 변신했다.

SBS 주말드라마 '미녀의 탄생'에서 괴짜 천재 역을 맡은 주상욱의 색다른 모습이 공개됐다.

12월 13일 공개된 사진 속 주상욱은 고무장갑을 끼고 먼지 떨이개로 청소를 하거나 주방에서 진지한 표정으로 요리를 하고 있다. 극 중에서 평소 청소와 요리는 사라(한예슬 분)의 담당이었던 터라 그 역할이 바뀐 듯한 주상욱의 모습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주상욱은 앞치마를 두르고 고무장갑을 낀 모습에도 불구하고 화보 같은 분위기를 만들어내고 있어 더욱 눈길을 끈다. 열심히 먼지를 쓸고 닦는 연기가 쑥스러운지 촬영 중간 해맑게 웃고 있는 모습 또한 보는 이들에게 훈훈함을 안기고 있다.

특히 이날 현장에서 주상욱은 음식 소품이 필요했던 순간 직접 오이를 칼로 썰어 소품을 뚝딱 만들어내는 숨겨진 요리 실력으로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사진=메이딘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