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별그대’ 전지현 첫촬영 “14년만 드라마, 긴장했다”
2013-11-15 10:05:32
 

'별그대' 전지현 첫촬영이 공개됐다.

SBS 새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이하 '별그대', 극본 박지은/연출 장태유)가 11월 15일 전지현의 첫 촬영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1999년 SBS 드라마 '해피투게더' 이후 14년만에 드라마 출연으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전지현은 '별그대'에서 한류여신 톱스타 천송이 역할을 맡았다. 전지현은 원조여신 다운 명성에 걸맞은 미모로 시크함과 발랄함을 넘나드는 연기를 통해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전지현은 최근 남대문 일대에서 진행된 첫 촬영에서 쌀쌀해진 날씨에도 불구하고 열정적인 태도로 촬영에 임하며 '별그대'에 애정을 드러냈다.

스틸에는 극 중 천송이 역할과 혼연일체 된 톱스타 스타일링으로 화보촬영장을 방불케 하는 전지현의 모습이 담겨 있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14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전지현은 첫 촬영 후 "오랜만에 드라마 촬영이라 긴장했던 절 위해서 작가님을 비롯해 감독님과 모든 스태프들이 많은 배려를 해주신 덕에 편안하고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상속자들' 후속드라마 '별그대'는 1609년 (광해 1년), 조선왕조실록에 기록된 비행 물체 출몰에 관한 이야기를 바탕으로 작가의 엉뚱하고 황당한 상상이 더해진 팩션 로맨스 드라마로 400년 전 지구에 떨어진 외계남 도민준(김수현 분)과 왕싸가지 한류 여신 톱스타 천송이의 로맨스를 그린다. (사진=HB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이민지 기자]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