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한식대첩’ 돼지생식기 돈낭 식재료 등장 ‘충격 비주얼’
2013-11-07 16:09:44
 

[뉴스엔 권수빈 기자]

소골, 상어머리에 이어 돈낭까지 식재료로 등장한다.

11월 9일 방송되는 한식 서바이벌 올리브 '한식대첩' 7회에는 경북지역 식재료인 돈낭이 다듬어지지 않은 날 것 그대로 모습으로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경북팀은 돼지 생식기 부분에 해당하는 돈낭으로 단박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시원시원한 입담과 화통한 성격을 가진 김정순 도전자는 아무런 거리낌 없이 돈낭을 하늘 높이 들어 보였다.
MC 오상진은 "지난 1회 때 서울팀이 갖고 나온 소골을 보고 얘기했던 부위를 정말로 들고 나왔다"는 말과 함께 부끄러운 듯 두 손으로 얼굴을 가리며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 날 방송에는 주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돼지고기로 만든 화려하면서도 미각을 자극하는 특별한 요리들이 대거 등장한다. 총 3회 우승으로 선두를 달리고 있는 경북팀이 이번에도 질주를 이어갈지 관전 포인트다. (사진=올리브)

권수빈 ppb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장영란, 눈 성형 전 사진 공개 “이하정이 더 많이 했다”
맥스큐 이예진, 시선집중 비키니 뒤태
한선화, 아슬아슬 블랙 비키니 자태 공개 ‘청순+섹시 다 해’
임상아, 입 벌어지는 럭셔리 뉴욕 집 공개…소호 거리 한눈에
서동주 “마스크 쓰면 쓴다고 때리고 안쓰면 안썼다고 때리고” 美 인종차...
조여정, 거북이와 스노클링 ‘탄탄한 수영복 자태 부럽다, 멋져요’
최악의 톱스타? 똥눈 주제에→왕따→스위트룸, 오스카 받으면 전세기 띄우...
임영웅, 30바늘 꿰맨 얼굴 흉터 고백 “표정 짓기가 쉽지 않다”

현빈-손예진 사...

기생충 금의환...

권상우 잘생김...

99억의여자 종...

서동주 “마스크 쓰면 쓴다고 때리고 안쓰면 안썼다고 때리고” 美 인종차별 분노

한선화, 아슬아슬 블랙 비키니 자태 공개 ‘청순+섹시 다 해’[SNS★컷]

황보미 前아나운서, 수영복 입고 터질듯한 볼륨감 자랑 ‘S라인 끝판왕’[SNS★컷]

임상아, 입 벌어지는 럭셔리 뉴욕 집 공개…소호 거리 한눈에[결정적장면]

임영웅, 30바늘 꿰맨 얼굴 흉터 고백 “표정 짓기가 쉽지 않다”

장영란, 눈 성형 전 사진 공개 “이하정이 더 많이 했다”[결정적장면]

조여정, 거북이와 스노클링 ‘탄탄한 수영복 자태 부럽다, 멋져요’[SNS★컷]

미스터트롯, 코로나 시국에 임영웅 母 미용실 마스크없이 밀집 떼창 논란[TV와치]

맥스큐 이예진, 시선집중 비키니 뒤태[포토엔HD화보]

송혜교(SONGHYEKYO), ‘오랜만에 공항에서 근황 포착’ [뉴스엔TV]

기생충 다음은 페닌슐라? 강동원 ‘반도’에 쏠리는 기대[무비와치]

‘슈돌’ 둘러싼 대본 논란, 5세 윌리엄이 이런 말을?[이슈와치]

‘트래블러’ 강하늘X안재홍X옹성우, 이런 케미 맛집 또 없습니다[TV와치]

“같은 살인인데” ‘더게임’ 시청자 토론 유발한 선악 모호성[TV와치]

‘미스터’ 김호중, 성악에 트롯-퍼포먼스까지 진정한 ‘매력부자’ [스타와치]

“홍보 다 했는데” 코로나 직격타 맞은 3월 기대작들[무비와치]

방탄소년단X트와이스X봉준호, 日 혐한 벽 깬 ★[스타와치]

‘골목식당’ 노력하는 사장님에게 백종원이 있다[TV와치]

“감독님 써주시는 대로” 김민희, 홍상수 월드에 푹 빠지다[무비와치]

‘김사부2’ 풀리지않아 감사한 떡밥이 시즌3 기대케 합니다[TV와치]

‘개훌륭’ PD “개에 집중하..

'개훌륭'은 어떻게 3개월 만에 월요일 밤을 장악했을까. KBS 2TV 인기 ..

‘사풀인풀’ 이태선 “다사다난했던 ..

‘한번 다녀왔습니다’ 측 “차화연 이..

‘이태원 클라쓰’ 류경수 “박서준과 ..

‘미스터트롯’ 서혜진 국장 “‘임영..

‘킹덤’ 김성규 “죄책감 있는 영신,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