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투윅스’ 두얼굴 김혜옥, 김소연 살해지시 ‘섬뜩’
2013-08-28 23:05:55
 

[뉴스엔 이민지 기자]


'투윅스' 김혜옥이 김소연 살해를 지시했다.

8월 28일 방송된 MBC '투윅스'(극본 소현경/연출 손형석 최정규) 7회에서 조서희(김혜옥 분)가 박재경(김소연 분) 살해를 지시했다.

박재경은 문일석(조민기 분)이 중간에 납치해간 장태산(이준기 분)을 추적하다 문일석 일행에 들켰다. 박재경은 결국 문일석에 붙잡혔고 문일석은 이를 조서희에 보고했다.
조서희는 "일 먼저 저지르고 연락한다"고 문일석을 질책한 후 "정신차린 박재경이 넘어가겠냐. 죽여버려. 과거 아버지 원수 갚으려 무리한 수사 도중 살해"라고 명령했다. 대외적으로 명망 높은 국회의원 조서희의 악랄한 모습이 보는 이들을 섬뜩하게 했다.

문일석은 박재경의 살해를 결심했고 "감히 대한민국 검사를 납치하냐"는 박재경의 말에 "살아있을 때나 검사지"라고 비웃었다.

한편 박재경과 대면한 장태산은 박재경과의 과거 악연을 알아냈다. 문일석은 장태산에게 박재경을 쏘면 살려주겠다고 약속했다. (사진=MBC '투윅스' 캡처)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런닝맨’ 전소민 집 전격 공개, 양세찬 이광수와 반가운 재회
진성, 으리으리한 3층집 공개 ‘냉장고 6대→항암 보물 창고방’
BTS 정국-차은우 등 ‘이태원 아이돌’의 나비효과와 연예인 리스크
비키니 입은 강예빈 ‘연애 완전 정복’ 청불 예고편 벌써 치명적
박준형♥김지혜, 월풀 욕조+광활한 거실‥럭셔리 한강뷰 집 공개
팽현숙♥최양락, 옥대리석 바닥+가내 찜질방‥궁궐같은 리버뷰 집 공개
‘나혼산’ 박세리 집 최초공개, 나래바 잇는 럭셔리 세리바 등장
방탄소년단 정국, 결국 ‘X맨’ 이었나?

마스크 속 사전...

현빈-손예진 사...

기생충 금의환...

권상우 잘생김...

진성, 으리으리한 3층집 공개 ‘냉장고 6대→항암 보물 창고방’

‘런닝맨’ 전소민 집 전격 공개, 양세찬 이광수와 반가운 재회

장민호 이사한 새 집 공개, 영탁도 반한 널찍 거실+탁 트인 전망

비키니 입은 강예빈 ‘연애 완전 정복’ 청불 예고편 벌써 치명적

브리트니 스피어스, 몸짱 남친과 유유자적 비키니 파티[SNS★컷]

박준형♥김지혜, 월풀 욕조+광활한 거실‥럭셔리 한강뷰 집 공개[결정적장면]

팽현숙♥최양락, 옥대리석 바닥+가내 찜질방‥궁궐같은 리버뷰 집 공개[결정적장면]

‘나혼산’ 박세리 집 최초공개, 나래바 잇는 럭셔리 세리바 등장

‘불소급’ 무기 쥔 강정호, KBO 징계수위 어떻게 될까

‘국내복귀’ 노린 강정호, 복잡한 계산법 [슬로우볼]

‘아무도’ 안지호-윤찬영-윤재용, 이 소년들 없었더라면[TV와치]

‘부부의 세계’ 여다경 이태오, 역불륜 가능성↑ 파멸할까 [TV와치]

음원차트도 잡은 펭수, 세계화 원년이라더니[뮤직와치]

김희애, 아이돌 부럽지 않은 팬덤 이유는? [스타와치]

아님 말고? 무책임한 사재기 폭로의 부작용[뮤직와치]

뒤통수 때린 ‘365’ 이런 반전이어야 했나 [TV와치]

‘아맛’ 함소원X진화,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시청률 견인차’ [TV와치]

구라철이 흥하는 이유? 우린 다 속물이니까 [TV와치]

“연기력 논란 NO” 김태희, 2번 죽고 ‘배우’로 환생[스타와치]

‘미스터트롯’ 뜨면 자체최고, 제작진도 반한 시청률 효자들[TV와치]

양경원 “‘복면가왕’ 출연 ..

배우 양경원이 MBC '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밝혔다. 양경원은 5월 24일 ..

‘브로드웨이 42번가’ 임하룡 “코미..

‘부부의 세계’ 이학주 “연애 스타일..

불후 PD “임영웅→김희재, 빛나는 팀..

“자유로움의 반댓말” 유빈 밝힌 #넵..

‘뽕숭아’ 백지영 “촬영 잊고 놀다온..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