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버스커버스커 9월, 1년6개월만 컴백 전국콘서트까지 연다
2013-07-29 08:06:23
 

[뉴스엔 김형우 기자]

버스커버스커가 9월, 약 1년 6개월만에 컴백한다.

9월 정규 2집 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는 버스커버스커가 서울, 부산, 대구 등에서 ‘2013 버스커버스커 콘서트’를 개최한다.

버스커버스커는 오는 11월1일과 2일 서울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콘서트를 여는 것을 비롯해 부산, 대구 등에서 ‘2013 버스커버스커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2013 버스커버스커 콘서트’는 올 9월에 나올 2집 앨범의 발매를 기념해 오는 10월 3일 부산 벡스코를 시작으로, 10월 20일 대구 엑스코, 11월 1일과 2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버스커버스커는 2012년에 발표한 1집 앨범과 마무리 앨범의 수록곡 전곡이 사랑 받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엠넷, 멜론, 벅스뮤직 등 모든 음원 사이트의 차트를 점령하기도 했다.

지난해 5월 첫 단독 콘서트 당시 버스커버스커는 신인으로서는 이례적으로 앵콜 공연까지 ‘전석 매진’의 티켓 판매를 기록한 바 있다. 1년 만에 개최하는 이번 콘서트 역시 매진 기록을 이어가며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모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버스커버스커는 청춘뮤직의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올 9월 발매 예정인 2집 녹음에 한창이라는 근황을 전했다.

이에 청춘뮤직은“오는 9월 발매할 예정인 2집 앨범은 물론 팬들과 함께하는 콘서트까지, 최고의 모습을 보이기 위해 열심히 준비 중이니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형우 cox10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