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야왕’ 고준희 종영소감 “많이 울고 감정적으로 힘들었지만”
2013-04-02 08:18:05
 

[뉴스엔 전원 기자]

고준희가 ‘야왕’ 종영소감을 전했다.

고준희는 최근 SBS 월화 드라마 ‘야왕’ 에서 불의를 보면 못 참고 할말은 다하는 정의롭고 밝은 성격을 가진 석수정 역을 맡아 열연 했다.

고준희는 “석수정은 어떻게 보면 제일 불쌍한 캐릭터였을지도 모르겠다. 사랑하는 사람을 잃고 모르는 사람들에게 연루돼 정말 많은 일을 겪은 것 같다. 울기도 많이 울었던 것 같고 감정적으로 많이 힘든 부분이 있었지만 선배님들 덕분에 무사히 잘 끝날 수 있었던 것 같다”며 석수정을 떠나 보내는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또 “복수극 이라는 드라마의 특성상 정말 많은 일들이 있었지만 이모든 것이 좋은 경험 이었고 소중 한 시간이었다. 이런 경험을 하게 해준 감독님과 모든 스태드분들께 너무 감사 드린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고준희는 '야왕' 종영 후 광고 촬영을 위해 해외 스케줄을 소화할 예정이다. (사진=고준희 / 제이와이드 컴퍼니 제공)


전원 wonw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