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대풍수’ 악녀 오현경, 아들 송창의 위해 죄 자백 결심
2013-01-23 23:05:11
 

[뉴스엔 권수빈 기자]

악녀 수련개(오현경 분)가 자신의 죄를 모두 자백했다.

수련개는 1월23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대풍수'(극본 남선년 박상희/연출 이용석 남건) 30회에서 아들 정근(송창의 분)의 안전을 보장받고 그동안 지은 죄를 모두 털어놨다.

정근과 수련개는 위기의 순간에서 모자의 정을 통했다. 정근은 반야(이윤지 분)을 살리기 위해서였지만 수련개에게 처음 어머니라고 불렀다. 옥사에 갇힌 수련개는 처음으로 도련님이 아닌 정근의 이름을 불렀다.

수련개는 붙집힌 후에도 자신의 죄를 절대 인정하지 않았다. 하지만 반야가 찾아와 정근 목숨을 거론하며 죄를 자백하라 부추기자 마음을 바꿨다. 꿈쩍도 하지 않았던 수련개는 아들의 목숨을 살리기 위해 이인임, 조민수와 사통했다는 것을 자백하고 국무의 자리를 내놓기로 결심했다. (사진=SBS '대풍수' 캡처)

권수빈 ppb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전참시’ 김성령, 으리으리 한강뷰 집 공개‥널찍 거실+모던한 인테리어
써니, 한강뷰+각종 술장고 집 공개 “좀비든 역병 창궐하든 걱정없어”
‘애로부부’ 이혼 전문 변호사에게 듣는 불륜 증거 수집법
백지영, 데뷔 후 최초 집 공개…딸이 찢은 벽지까지
허신애 “결혼 3년차 관계 10번 미만…불륜 이해돼”
“그래, 이거지” 최여진, 비키니 입고 요트 위 그림같은 다이빙
트로트스타 A 친자소송 회피 벌금,원나잇스탠드女 남편 안닮아 의혹 눈덩이
‘1호가’ 심진화♥김원효, 미니 영화관 있는 단독 주택 공개→꼭 껴안고 ...

강렬매력 에버...

부일영화제 스...

에버글로우 도...

니쥬 꽁꽁 얼굴...

‘애로부부’ 이혼 전문 변호사에게 듣는 불륜 증거 수집법

‘전참시’ 김성령, 으리으리 한강뷰 집 공개‥널찍 거실+모던한 인테리어

써니, 한강뷰+각종 술장고 집 공개 “좀비든 역병 창궐하든 걱정없어”(온앤오프)

백지영, 데뷔 후 최초 집 공개…딸이 찢은 벽지까지

허신애 “결혼 3년차 관계 10번 미만…불륜 이해돼”(애로부부)[어제TV]

김창준 64세에도 성욕 활활 “아내 배려해 일주일 2번” 에 양재진 “조지환급”(애로부부) [어제TV]

알고 보니 남편 전처였던 시누이, 아들까지 데려가…최화정 “악 중의 악” 분노(애로부부)

‘집사부’ 이승기, 리모델링한 집 공개…최고급 호텔 뺨치게 럭셔리

트로트스타 A 친자소송 회피 벌금,원나잇스탠드女 남편 안닮아 의혹 눈덩이[여의도 휴지통]

“그래, 이거지” 최여진, 비키니 입고 요트 위 그림같은 다이빙(요트원정대)

함소원, 갑질 논란에 정면 돌파하는 멘탈甲[스타와치]

황정민·하정우·전도연·최민식의 공통점은?[스타와치]

환각 FLEX? 국내 힙합 언제부터 약물 필수됐나[이슈와치]

‘상장 후 부진’ 빅히트 조급함이 불러온 패착[뮤직와치]

‘펜트하우스’ 어른보다 무서운 막장 10대, 갱생 가능할까 [TV와치]

‘동상이몽2’ 송창의-오지영 부부 ‘단짠’의 진수 [TV와치]

‘산후조리원’ 정당화된 남편 외도, 궁색한 변명일 뿐 [TV와치]

비투비 포유, 국내 음원차트 급상승세…‘상위 랭킹 갱신 중’ [스타와치]

‘이번엔 배송?’ 부캐 선구자 유재석, 다음 부캐를 기대해[TV와치]

‘자발적 비혼모’ 사유리, 한국 사회에 ‘다양성의 씨앗’ 뿌리다 [이슈와치]

‘내가 죽던 날’ 올해 가장 ..

“보다 보면 ‘다른 곳’에 도착해 있는 영화.” 제목조차 ‘죽던 날’이다. 예고..

‘써치’ 이현욱 “선입견 깬 정수정→..

오달수 “‘천만요정’ 아름다운 별명..

‘1박2일’ 방글이 PD “연정훈→라비,..

정우 “비우기 위해 1년3개월 연기 휴..

“덤프트럭 치인듯” 오달수 밝힌 3년..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