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유아인 측 “친구2 출연 금시초문, 제의 받은적도 없다”
2013-01-10 18:18:18
 

유아인이 '친구2' 캐스팅 소식을 반박했다.

유아인 소속사 측 관계자는 1월10일 뉴스엔과 통화에서 "유아인은 '친구2' 출연 제의를 받은 적도 없다. 출연한다는 말은 사실이 아니다"며 "어떻게 그런 말이 나왔는지 의문이다. 전혀 금시초문이다"고 잘라 말했다.

이 날 한 매체는 유아인이 곽경택 감독이 준비 중인 영화 '친구2'에서 장동건 아들 역으로 출연을 최근 확정지었다고 전했다.

유아인은 현재 부산에서 '깡철이' 촬영에 한창이다. 최근 SBS 새 드라마 '장옥정' 남자 주인공으로 물망에 오른 것은 사실이지만 '친구2'는 전혀 들어보지 못했다는 것.

'깡철이'는 부산을 배경으로 뚜렷한 직업 없이 힘겹게 살아가는 강철이 투병 중인 엄마의 병원비를 마련하기 위해 조직 폭력배들과 엮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아픈 엄마의 치료비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강철을 유아인이, 치매에 걸렸지만 강철을 향한 사랑만은 지극한 엄마를 김해숙이 연기한다.

[뉴스엔 조연경 기자]

조연경 j_rose1123@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