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K팝스타’ 문자투표 비중 30% 확정, 역대 오디션 중 최저 왜?
2012-03-04 09:02:03
 

[뉴스엔 권수빈 기자]

'K팝스타'가 문자 투표 비중을 30%로 낮췄다.

3월4일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가 첫 생방송을 시작한다.

지난 2월27일 방송이 끝난 직후부터 시작된 시작된 온라인 사전투표와 생방송 방청 신청에 몰린 폭발적인 관심은 시청자들이 생방송에 가지고 있는 기대감이 어느정도인지 보여주고 있다.

이번 첫 번째 생방송은 원래 방송 시간인 오후 6시30분보다 당겨진 오후 5시50분부터 시작, 110분동안 진행된다. 40분 정도 대폭 늘어난 110분 내내 참가자들의 라이브 무대와 심사위원 양현석, 박진영, 보아의 날카로운 심사평을 100% 생생함으로 만나볼 수 있다.

또 시청자들 투표보다 심사위원 점수 비율이 큰 점이 눈길을 끌고 있다. 심사비율은 심사위원 점수 60%, 실시간 문자 투표 30%, 온라인 사전 투표 10%가 반영돼 매주 1명 탈락자가 결정된다.

권수빈 ppb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애로부부’ 내연녀와 5년째 두 집 살림한 남편, 둘째 임신까지 “그냥 이...
‘슈돌’ 이천수, 김승현도 부러워한 2층짜리 궁궐급 펜트하우스
이하정, 으리으리한 새 집 소개…정준호 전용 서재+신발 빼곡 신발장
강남, 감각적 인테리어 신혼집 공개 “100% 이상화 의견”
‘전참시’ 재벌 3세 함연지, 한강뷰 럭셔리 집 공개 “화장실 팬트리”
“저 주사 맞게 해주세요, 제발” 호환마마보다 무서운 성형중독
‘서울집’ 인재진X나윤선, 1200평 마당+집 안 공연장‥가평 저택 공개
윤형빈♥정경미, 으리으리 송도 집 공개 “애 낳고 각방 쓰는 중”

부일영화제 스...

에버글로우 도...

니쥬 꽁꽁 얼굴...

유아인 출근길 ...

‘애로부부’ 내연녀와 5년째 두 집 살림한 남편, 둘째 임신까지 “그냥 이렇게 살자” 뻔뻔

이하정, 으리으리한 새 집 소개…정준호 전용 서재+신발 빼곡 신발장

‘슈돌’ 이천수, 김승현도 부러워한 2층짜리 궁궐급 펜트하우스[결정적장면]

“저 주사 맞게 해주세요, 제발” 호환마마보다 무서운 성형중독[여의도 휴지통]

여배우 B, 버린 男 폐인→의형제의 난→악녀의 막장 스캔들 끝은…[여의도 휴지통]

‘구미호뎐’ 조보아, 이동욱에 살해 당한 전생에 충격 “날 제물로 던졌구나”(종합)

[포토엔]홍라희 여동생 홍라영 ‘이맹희 회장 빈소 조문’

윤형빈♥정경미, 으리으리 송도 집 공개 “애 낳고 각방 쓰는 중”(1호가)[결정적장면]

‘애로부부’ S리스 부부의 비밀친구? 나르샤도 놀란 깜짝 실화

류현진-김광현, MLB 선수들이 뽑은 최고투수‧신인 후보 제외

‘유퀴즈’ 게릴라 방식과 다른, 특집이 주는 재미 [TV와치]

‘라스’ 박휘순 17살 나이차 누굴 위한 공개인가? [TV와치]

구미호뎐 조보아→악의꽃 문채원, 클리셰 비껴간 능동형 여주 매력적[TV와치]

‘아이’ 양치승, 운동만 가르치는 줄 알았더니 [TV와치]

‘뽕숭아학당’ 임영웅→영탁, 붐쌤 만나 날개 단 예능감[TV와치]

‘청춘기록’ 카메오 맛집 ‘지인 찬스’ 발휘한 라인업들[TV와치]

김새론 ‘디어엠’ 하차, 정말 이름 순서 때문일까[이슈와치]

‘장르만 코미디’ 야심 찬 피땀 눈물에 비해 화제성 아쉽다… 왜?[TV와치]

‘갬성캠핑’ 첫방 게스트 아쉽지만 송승헌이라 다행이야[TV와치]

가수 엄정화를 다시 마주한다는 것[뮤직와치]

‘청춘기록’ 신동미 “계속된..

매 작품마다 감초연기로 극을 빛내주던 신동미가 이번엔 의리파 매니저 이민재로 시..

‘트웬티’ 채원빈 “시크한 백예은. ..

“담배도 끊었죠” 김혜성, 1년간 심장..

‘브람스’ 배다빈 “사랑과 우정 사이..

‘거짓말의 거짓말’ 이유리 “연민정 ..

‘내가예’ 임수향 “만인의 첫사랑 이..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