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SM 신인티저 공개 두팀 베일벗다, 신비로운 멤버 카이(KAI)만 공개
2011-12-23 08:46:16
 

[뉴스엔 최신애 기자]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새롭게 선보일 신인 그룹 두팀의 이름과 함께 신인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신인티저 공개에 앞서 22일 SM 홈페이지를 통해 로고를 공개, 관심을 받은 신인 그룹은 바로 EXO-K(엑소케이)와 EXO-M(엑소엠)으로 두 그룹이 같은 날, 같은 시각에 동일한 곡을 한국어와 중국어로 각각 발표해 한국과 중국에서 동시 데뷔하는 획기적인 전략을 추구한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더욱 화제가 되고 있는 상황이다.

EXO는 태양계 외행성을 뜻하는 EXOPLANET에서 모티브를 얻은 이름으로 미지의 세계에서 온 새로운 스타라는 의미가 함축적으로 담겨 있다. 또 EXO에 KOREA의 K와 ANDARIN의 M을 붙여 EXO-K, EXO-M 두 팀으로 구분해 한국과 중국어권을 시작으로 글로벌 무대에 진출해 EXO의 음악으로 전 세계를 사로잡겠다는 포부로 탄생했다.

이와 함께 23일 0시 첫 신인티저 영상이 공식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 페이스북, 네이버와 함께 중국의 웨이보, 시나, 소후, 요쿠 등을 통해 전 세계에 공개돼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신인티저 영상과 사진을 통해 공개된 멤버 ‘KAI(카이)’가 EXO-K와 EXO-M 중 어느 팀에서 활동하게 될지 추후 공개될 멤버는 누구일지 등에 대한 궁금증도 증폭되고 있는 상황이다.

신인티저를 통해 처음으로 공개된 멤버 KAI(카이)는 발레, 재즈, 힙합, 팝핀, 락킹 등 모든 장르의 춤을 자유자재로 소화할 수 있는 뛰어난 춤 실력을 가진 만 17세 소년으로 182cm 훤칠한 키와 세련된 외모를 갖춘 신예다.

한편 현재 SM은 EXO-K와 EXO-M의 전체 인원 및 멤버 구성 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공개하지 않고 있는 데다 멤버 공개 역시 새로운 방식으로 진행해 EXO-K와 EXO-M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사진=신인티저를 통개 공개된 카이)

최신애 기자 yshns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