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포토엔]제시카-정겨운 ‘피날레무대 강렬한 눈빛’
2011-03-29 13:00:35
 

[뉴스엔 정유진 기자]

2011년 F/W 서울패션위크 디자이너 이주영 패션쇼가 3월 29일 낮 12시 서울 강남구 대치동 SETEC에서 열렸다.

이날 배우 정겨운과 그룹 소녀시대 제시카가 모델로 섰다.

올해에는 이상봉, 지춘희, 송지오 등 국내 대표 디자이너 36명이 참가한다. 또 이번 2011년 F/W 서울패션위크에는 밴쿠버 패션위크 관계자와 영국 고급백화점 하비니콜스의 바이어 등 17개국 114명이 참여한다.

특히 올해는 '패션 테이크 오프' 프로그램의 신설, 차세대 디자이너 주역 9명을 선발해 '비즈니스 집중형 전문 바잉쇼'를 마련했다.

이 밖에도 행사장에서는 일본 대지진 피해복구 지원을 위한 자발적인 성금 모금도 이뤄진다. 서울패션위크의 패션기부릴레이 행사의 모든 수익금은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일본으로 전달된다.

'2011 춘계 서울패션위크'는 3월 28일부터 4월 2일까지 6일간 서울 강남구 대치동 서울무역전시장(SETEC)과 삼성동 크링(KRING)에서 개최된다.



정유진 noir1979@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