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쌈디 “탈모 진행중에 있다” 솔직고백
2010-11-16 15:21:17
 

[뉴스엔 박영주 기자]

슈프림팀 멤버 사이먼디(본명 정기석/쌈디)가 20대의 나이에 벌써 탈모가 진행 중이라고 밝혀 화제다.

쌈디는 최근 진행된 에브리원 ‘오밤중의 아이들’ 녹화 중 ‘고민을 말해봐’코너에서 “바쁜 스케줄 때문에 수면 부족은 물론 각종 스트레스로 인해 탈모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같은 슈프림팀의 멤버 이센스는 “쌈디가 헤어스타일에 신경을 많이 쓰는 편이라 항상 머리에 스프레이를 지나칠 정도로 뿌려 비바람이 불어도 머리 모양이 유지될 정도”라고 폭로했다. 이에 대해 “쌈디는 실제로 이 헤어스프레이 때문에 더욱 더 탈모가 심해지고 있다” 인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바쁜 스케줄로 인한 후유증이 고민인 슈프림팀에게 가요계 선배인 은지원은 “그럼 연예인을 그만둬라”라는 농담 섞인 솔루션을 제시했고, 이를 듣고 있던 쌈디는 “그래서 3년 바짝 벌고서 고향으로 내려갈 것이다”고 말해 출연진들을 폭소케 만들었다.

이외에도 쌈디는 스트레스를 폭식으로 푸는 탓에 최근 한두 달 사이 체중이 4kg가 늘었다고 말하며 외모 관리에 대한 어려움을 밝히기도 했다. 11월18일 방송.

박영주 gogogirl@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