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고등래퍼4’ 세미파이널 막강 피처링 군단 출격 “무대 찢어버릴 것”[오늘TV]
2021-04-09 10:48:29
 


[뉴스엔 황혜진 기자]

Mnet ‘고등래퍼4’가 우승을 향한 마지막 관문인 세미파이널 무대를 연다.

4월 9일 방송되는 ‘고등래퍼4’에서 지난 주에 이어 ‘팀대항: 교과서 랩 배틀’의 마지막 주자들이 무대에 오른다. 박재범, 우기, pH-1의 다크호스 이정운과 더 콰이엇과 염따 팀의 히든 카드 추현승이 일대일 대결을 남겨두고 있는 것.

두 사람은 멘토들의 지원사격을 받는 등 충격과 파격의 퍼포먼스를 준비해 세미파이널 티켓을 따 내기 위한 뜨거운 맞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드디어 펼쳐지는 세미파이널. 참가자들은 “모든 것을 갈아 넣겠다”, “(무대를) 찢어버리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10명의 세미파이널 진출자들은 파이널로 향하기 위해 레전드 무대를 경신할 포부로 막강한 피처링 군단까지 준비할 예정이다.

이번 방송은 세미파이널에 진출한 고등래퍼들이 역대급이라는 말로도 부족한 초필살기를 꺼내 들며 국내 최초의 레전드 무대를 선사 것으로 예고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뿐 아니라 스페셜 현장 관객으로 자리한 선배 고등래퍼들이 감동으로 눈물 짓는 모습까지 공개되며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사진=Mnet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