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동백꽃’ 차영훈PD, 글라인 손잡고 ‘기상청 사람들’ 연출 “여름 촬영 시작”(공식)
2021-03-10 07:05:49
 


[뉴스엔 이민지 기자]

글라인과 차영훈 감독이 손잡았다.

앤피오엔터테인먼트는 ‘낭만닥터 김사부’ 등 많은 화제작을 낸 강은경 작가가 이끄는 창작집단 ‘글라인’ 소속작가 선영이 집필하고, ‘동백꽃 필 무렵’의 차영훈 감독이 연출하는 드라마 '기상청 사람들 : 사내연애 잔혹사 편'을 제작한다고 3월 10일 밝혔다.

앤피오엔터테인먼트와 JTBC스튜디오가 공동제작하는 '기상청 사람들 : 사내연애 잔혹사 편'은 열대야보다 뜨겁고 국지성 호우보다 종잡을 수 없는 기상청 사람들의 일과 사랑을 통해 그 속에서 성장하는 이들의 유쾌발랄흐뭇한 사랑이야기를 다룬다.

지금껏 ‘욱씨남정기’, ‘미스티’, ‘부부의 세계’ 등 완성도 높은 대본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글라인’ 작가진과 섬세하고 따뜻한 시선으로 독보적인 연출을 선보여 온 차영훈 감독의 만남이 성사돼 기대가 쏠린다.

앤피오엔터테인먼트 제작진은 “회사의 창립작품으로 정말 좋은 작품을 하게 되어 정말 감사하다. '기상청 사람들 : 사내연애 잔혹사 편'을 시작으로 대만 드라마 '상견니' 한국판 리메이크 등 활발한 콘텐츠 제작을 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기상청 사람들 : 사내연애 잔혹사 편'은 캐스팅을 마무리하는 대로 올해 여름 촬영을 시작할 계획이며, 방영


플랫폼과 편성 시기는 논의 중이다.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