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LPGA 진출 이정은, 브라보앤뉴와 계약…박인비·유소연 한솥밥
2018-12-07 08:31:02


[뉴스엔 주미희 기자]

LPGA 투어 진출을 앞둔 이정은6이 박인비, 유소연과 한솥밥을 먹는다.

브라보앤뉴(대표이사 김우택)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데뷔를 선언한 ‘핫식스’ 이정은6(22 대방건설)를 비롯해 ‘장타여왕’ 김아림(23 SBI저축은행), 남아공 프로무대에서 3승을 거둔 2019시즌 루키 박도영(22), 그리고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개인전 은메달, 남자 단체전 동메달을 차지한 오승택(20 한국체대)과 여자 단체전 은메달리스트 유해란(17 숭일고)까지 총 5명의 선수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월6일 밝혔다.
이정은은 통산 6승을 기록중인 KLPGA 간판 스타이다. 지난해 다승왕, 상금왕, 대상 등 6관왕을 수상하며 KLPGA 투어 최초로 전관왕을 달성하고 올 시즌에도 두 번의 메이저 대회 우승을 비롯해 상금왕, 최저 타수상, 베스트 플레이어상 3관왕을 수상하며 독보적인 실력을 과시했다.

특히 지난 11월 LPGA 퀄리파잉(Q) 시리즈에 출전하며 LPGA에 대한 출사표를 던진 이정은은 당당히 수석 합격을 기록하며 자신의 경쟁력을 증명했고, 최근 LPGA 투어 진출을 선언하며 세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미 '에비앙 챔피언십' 6위 등 여러 차례 LPGA 투어에 출전하며 경험을 쌓았던 이정은은 내년 LPGA 투어 데뷔를 위해 본격적인 준비 절차를 진행 중이다.

김아림은 올 시즌 투어 데뷔 3년만에 통산 첫 우승을 달성하며 새로운 스타로 발돋움한 돌풍의 주역이다.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 결승에서 박인비와 맞붙으며 대등한 경기를 펼쳤던 김아림은 아쉽게 준우승을 차지하긴 했지만 팬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기며 주목을 받았다. 'E1 채리티 오픈' 준우승을 비롯해 마침내 '중도해지OK정기예금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서 정규 투어 첫 우승을 달성하며 스타덤에 올랐다. 김아림은 올 시즌 KLPGA 평균 드라이브 비거리 259.18야드로 1위를 기록하며 투어를 대표하는 장타자로 자리매김 했다.

중학교 1학년 때 골프를 처음 시작한 박도영은 호주에서 1년 반 동안의 유학 생활 뒤, 2학년 때부터 아버지를 따라 남아공으로 옮겨갔고, 남아공에서 본격적인 선수 생활을 시작했다. 남아공 프로 대회에서 3승을 거두며 두각을 나타냈고 2017년 KLPGA 정회원에 입회하면서 국내로 무대를 옮겼다. 특히 올시즌 한세-휘닉스CC 드림투어 9차전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한국 무대에 빠르게 적응한 박도영은 18년도 드림투어 상금 순위 17위를 기록, 차기년도 정규 투어 풀시드를 확보했다. KLPGA 투어 도전 약 1년 반 만에 1부 투어에 진출하게 된 박도영은 국내외 우승 경력을 갖췄다는 점과 빠른 적응력이 장점인 선수로 내년 정규투어에서 주목할 만한 루키 선수로 손꼽히고 있다.

오승택은 골프를 본격적으로 시작하기 전 용인시 수영대표 선수를 했을 정도로 타고난 운동 신경을 지녔다. 초등학교 5학년 때부터 골프를 시작해 2014년부터 3년여 간 국가대표 상비군을, 2017년도부터 올해까지 2년 연속 국가대표로 활동했다. 187cm의 큰 키와 수려한 외모를 지닌 오승택은 올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개인전 은메달, 단체전 동메달을 획득하며 화제를 일으켰고 제99회 전국체전 단체전에서 우승하는 등 국내외 무대에서 맹활약한 유망주이다.

유해란은 이미 중학교 1학년 때, 중-고-대학부가 통합해서 겨룬 KLPGA회장배 여자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에서 종합우승을 차지하며 준회원 실기테스트 면제 특전을 획득하며 주목받아 왔다. 유해란은 최근 3년 연속 국가대표팀에 선발되기도 했으며, 2017년에 출전한 KLPGA '삼다수 마스터즈'에서 8위를 기록한 바 있다. 올해에만 4번의 아마추어 대회를 석권함은 물론, 특히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여 단체전 은메달 획득에 기여했다. 176cm의 큰 키와 270야드를 넘나드는 장타를 갖춘 유해란은 내년 시즌 KLPGA 3부와 2부 투어를 병행 출전할 예정이며 정규투어 진출을 향한 담금질을 준비하고 있다.

브라보앤뉴의 장상진 마케팅 부문 대표는 "박인비, 유소연을 매니지먼트 해왔던 노하우를 바탕으로 LPGA 진출을 앞둔 이정은이 안정적으로 LPGA 무대에 적응하고 월드 스타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 또 김아림이 KLPGA를 대표하는 스타 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서포트하고 장래가 유망한 박도영, 오승택, 유해란 선수의 성장에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브라보앤뉴는 콘텐츠미디어 그룹 NEW의 스포츠사업부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 중인 박인비, 유소연, 허미정, 전영인을 비롯해 김자영2, 김지영2, 백규정, 이승현, 최예림, 김태우(이상 골프), 이승훈(빙상), 차준환(피겨), 송한나래(빙벽), 신유빈(탁구) 등의 스포츠 선수 매니지먼트와 스포츠 이벤트, 방송중계권, 광고 커뮤니케이션 사업 등을 다양하게 펼쳐나가고 있다.(사진=위부터



이정은6, 김아림/브라보앤뉴 제공)


뉴스엔 주미희 jmh020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아내의맛’ 김민♥이지호 집 공개, LA 럭셔리 하우스 ‘텀블링 가능한 앞...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문가비, 가슴 훅파인 밀착 수영복 자태 ‘글래머 몸매 끝판왕’
이다해, 세븐이 반한 비키니 자태 ‘군살제로 몸매’
레이양, 한뼘 란제리로 겨우 가린 글래머 몸매 “다이어트”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
‘김지훈 열애설’ 윤호연 아나, 풍만한 비키니 자태 깜짝
인생술집 김수미 “남편, 다른 여자와 데이트 했으면” 충격 발언

      SNS 계정으로 로그인             

멋짐 폭발 박서...

늘 핫한 설리

청순한 여신 윤...

리얼 간지 소지...

‘김지훈 열애설’ 윤호연 아나, 풍만한 비키니 자태 깜짝[SNS★컷]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SNS★컷]

문가비, 가슴 훅파인 밀착 수영복 자태 ‘글래머 몸매 끝판왕’[SNS★컷]

아내의맛 김민, LA 베벌리힐스 럭셔리 집 공개 ‘입이 떡’[결정적장면]

클라라 화제의 신혼집 공개, 초호화 아파트서 보는 서울 야경[SNS★컷]

큐리, 이만큼 섹시했나? 그물 비키니 상상돼 더 아찔[SNS★컷]

한혜진, 칼 라거펠트 추모 “팬-모델-여자로서 함께 일해 행복했다”

“복근+볼륨도 완벽” 전혜빈, 섹시 관능 아우르는 머슬퀸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신혼집 공개, 혼수장만→리모델링[결정적장면]

‘하나뿐인 내편’ 제2의 ‘아버지가 이상해’? KBS 주말극이 이상해[TV와치]

MBC 土암흑기 끝낸 ‘선넘녀’, 무한도전 빈자리 채운 구세주[TV와치]

‘극한직업→열혈사제’ 스크린도, TV도 이하늬 세상[스타와치]

라이관린-이대휘 본격 시동, 워너원 ‘막내즈’의 2막[이슈와치]

‘오늘도 배우다’ MBN 올드-아류 이미지 지울까[TV와치]

용감한형제·산다라박 손잡은 박봄, 싸늘한 여론 뒤집을까[뮤직와치]

‘연애의맛’ 또 최고시청률, 필연부부 끌고 고주원♥김보미 밀고[TV와치]

최진혁 하차-2위 추락 ‘황후의 품격’ 연장이 독 됐나[TV와치]

YG의 ‘마이웨이’가 씁쓸한 이유 [이슈와치]

이젠 믿고 듣는다, 화사라는 브랜드[뮤직와치]

몬스타엑스 “美 징글볼 투어 ..

데뷔 후 탄탄한 서사를 바탕으로 그려온 몬스타엑스의 성장 곡선은 해외에서도 통했..

“작가도 ‘극한직업’ 결혼하지 말란 ..

주지훈 “정우성·이정재, 술 마신 다..

‘사바하’ 감독 “‘사랑과 영혼’도 ..

‘증인’ 감독 “김향기 학교폭력 신, ..

‘사바하’ 이정재 “동굴발성, 현대극..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