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공작’ IN 칸②]다 때려부숴야 첩보영화? 모두가 속앓이한 구강액션
2018-05-16 16:27:47


[칸(프랑스)=뉴스엔 글 박아름 기자/사진 정유진 기자]

모두가 속앓이 했다고 입을 모아 이야기하는 '공작'. 대체 어떤 영화길래 충무로에서 연기 잘하기로 소문난 황정민, 이성민, 조진웅, 주지훈도 힘들었다고 혀를 내둘렀을까.

지난 5월11일 오후 11시(현지시각) 프랑스 칸 뤼미에르 극장에서 제71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공식 초청된 한국영화 '공작'(감독 윤종빈)이 베일을 벗어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황정민 이성민 조진웅 주지훈 주연의 '공작'은 1990년대 중반, ‘흑금성’이라는 암호명으로 북핵의 실체를 파헤치던 안기부 스파이가 남북 고위층 사이의 은밀한 거래를 감지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실화 소재 첩보 영화다.

겉포장은 첩보 영화지만 기존의 첩보 영화를 생각하면 실망할 수 있다. 본 시리즈와 같은 할리우드 첩보물에 익숙한 관객들에게 '공작'은 비교적 밋밋하고 지루하게 느껴질 수 있기 때문. '공작'은 멋진 액션도 없고 통쾌하게 때려부수거나 미션을 화끈하게 수행하는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다. 오히려 '공작'은 주인공이 북한의 내부 핵심층으로 들어가는 과정을 따라가며 스파이의 협상과 감정에 집중, 인물들 간 긴장감과 밀도를 보여주는데 힘을 쏟는다. 바로 이것이 배우들이 자신들의 연기를 '구강액션'이라 부르는 이유다. 실제 액션신보다 정신적으로 더 힘들다는 구강액션 말이다.

배우들은 공식 상영 다음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공작' 촬영이 유독 힘들었다고 하소연했다. 먼저 북한군 장성 리명운 역할로 분한 이성민은 '연기의 신'이라 불리는 배우임에도 불구, "끊임없이 긴장관계를 유지해야 되는게 상상초월로 힘들었다", "숨 한번 쉬는 것도 힘들었다", "NG도 많이 냈다", "고통스러웠다"는 등 뜻밖의 고백으로 놀라움을 선사했다. 더 놀라운 것은 힘들어한 것 자신뿐만이 아니라고. 이성민은 모든 배우들이 다 힘들어했다는 사실을 덧붙이며 '공작' 연기의 특수성을 언급했다.

북한 보위부 과장 정무택 역할을 맡은 주지훈 역시 "스트레스가 쌓여 촬영이 끝나면 액션이 없는데도 너무 지쳐 나가 떨어졌다"며 "당연히 소재도 쉽지 않았고, 이상한 긴장감과 미묘한 공기를 담아내야 했는데 한 번 실제로 담이 온 적도 있었다"고 회상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안기부 스파이 흑금성으로 분한 황정민도 말을 보탰다. 연기 경력이 상당한 황정민은 "차라리 육체적으로 힘든 거야 좀 그렇다는데 이건 감정적인 느낌이지 않나. 속을 드러내지 않고 상대방을 대하는 연기를 해야되고, 그 속은 관객들한테 알려야 되고 그런 이중적인 느낌의 연기를 해야되니까 다들 힘들었다고 이야기한 것이다"며 자신 역시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여기에 어떻게 하면 '공작'이 관객들에게 첩보영화처럼 보여질 수 있을지 고민하고 또 고민했다는 배우들과 윤종빈 감독. 모두를 속앓이하게 했던 이 독특한 구강액션 영화는 해외에서 호평받은 것처럼 국내 관객들에게도 통할 수 있을까. '공작'은 올 여름 국내에서



개봉한다.


뉴스엔 박아름 jamie@ / 정유진 noir197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문가비, 가슴 훅파인 밀착 수영복 자태 ‘글래머 몸매 끝판왕’
이다해, 세븐이 반한 비키니 자태 ‘군살제로 몸매’
레이양, 한뼘 란제리로 겨우 가린 글래머 몸매 “다이어트”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
‘김지훈 열애설’ 윤호연 아나, 풍만한 비키니 자태 깜짝
인생술집 김수미 “남편, 다른 여자와 데이트 했으면” 충격 발언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신혼집 공개, 혼수장만→리모델링

      SNS 계정으로 로그인             

멋짐 폭발 박서...

늘 핫한 설리

청순한 여신 윤...

리얼 간지 소지...

서현, 첫 아시아 팬미팅 성료 ‘MEMORIES’ 행복한 기억들 [뉴스엔TV]

박태환 400m 자유형 중계 MBC 류윤지 “부담 덜고 편해보였다”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SNS★컷]

‘하나뿐인 내편’ 제2의 ‘아버지가 이상해’? KBS 주말극이 이상해[TV와치]

MBC 土암흑기 끝낸 ‘선넘녀’, 무한도전 빈자리 채운 구세주[TV와치]

‘극한직업→열혈사제’ 스크린도, TV도 이하늬 세상[스타와치]

라이관린-이대휘 본격 시동, 워너원 ‘막내즈’의 2막[이슈와치]

‘오늘도 배우다’ MBN 올드-아류 이미지 지울까[TV와치]

용감한형제·산다라박 손잡은 박봄, 싸늘한 여론 뒤집을까[뮤직와치]

‘연애의맛’ 또 최고시청률, 필연부부 끌고 고주원♥김보미 밀고[TV와치]

최진혁 하차-2위 추락 ‘황후의 품격’ 연장이 독 됐나[TV와치]

YG의 ‘마이웨이’가 씁쓸한 이유 [이슈와치]

이젠 믿고 듣는다, 화사라는 브랜드[뮤직와치]

‘사바하’ 감독 “‘사랑과 ..

'사바하'는 오컬트물이라기보단 범죄물이다? 영화 ‘사바하’ 장재현 감..

“작가도 ‘극한직업’ 결혼하지 말란 ..

주지훈 “정우성·이정재, 술 마신 다..

‘증인’ 감독 “김향기 학교폭력 신, ..

‘사바하’ 이정재 “동굴발성, 현대극..

‘사바하’ 이정재 “종교 영화 아닌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