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스피드’의 디 고든, 중견수 전향 성공할까
2018-02-01 06:00:01


[뉴스엔 안형준 기자]

고든이 스피드를 앞세워 중견수에 적응할까.

마이애미 말린스의 '파이어 세일'로 인해 시애틀 매리너스 유니폼을 입은 디 고든은 2018시즌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외야수 고민을 안고있던 시애틀은 고든을 외야수로 기용하겠다고 밝혔다.
2008년 신인드래프트 4라운드 전체 127순위로 LA 다저스에 지명된 고든의 원래 포지션은 유격수였다. 고든은 2012년까지 유격수로만 뛰었고 2013년 유격수와 2루수를 겸한 후 2014년부터 2루수로 완전히 전향했다. 외야에는 커리어 내내 서본 적이 없다. 하지만 시애틀은 고든에게 외야의 중심인 중견수를 맡길 계획이다(외야 수비 경험이 있기는 있다. 고든은 2014년 시범경기에서 중견수로 10이닝을 수비했다).

유격수는 보통 가장 뛰어난 운동신경을 가진 선수들의 포지션이다. 공격보다 수비력으로 평가받는 경우도 많다. 비록 '빅리그 주전 유격수'였던 적은 없지만 2015년 마이애미에서 2루수 부문 골드글러브를 수상하기도 한 고든은 충분한 운동능력과 수비력을 갖춘 선수다.

MLB.com은 1월 31일(한국시간) 고든의 '스피드'에 주목하며 중견수 전향에 대한 긍정적인 전망을 내놓았다.

스탯캐스트 측정에 따르면 고든은 2017시즌 메이저리그 전체 4위의 '스프린트 스피드'를 기록했다. '스프린트 스피드'란 선수의 최고 속도를 '초속'으로 측정한 것. 고든의 스프린트 스피드는 초속 29.7피트(약 9.05m)였다. 1위는 바이런 벅스턴(MIN, 초속 30.2피트), 2위는 빌리 해밀턴(CIN, 초속 30.1피트), 3위는 브래들리 짐머(CLE, 초속 29.9피트). 이들은 모두 정상급 수비력을 인정받고 있는 중견수들이다.

수비에는 단순한 스피드 외에도 타구판단 및 첫 발을 떼는 스타트 능력, 포구 능력 등 다양한 요소가 복합적으로 작용하지만 고든도 이들 못지 않은 수비범위를 보일 수 있다는 전망은 가능하다.

MLB.com은 타격 후 1루에 도달하는 것에도 주목했다. 타격 후 1루 베이스로 질주하는 것은 외야수가 타구를 따라가는 것과는 분명 다르다. 하지만 직선 주로를 질주할 때 어느정도 속도를 낼 수 있느냐를 가늠할 수는 있다는 것이 MLB.com의 설명이다.

스탯캐스트 측정에 따르면 고든은 2017시즌 1루까지 4초 이내에 가장 많이 도착한 선수였다. 고든은 지난해 90피트(홈-1루 거리, 27.432m)를 무려 123차례나 4초 이내에 주파해냈다. 이는 2위인 해밀턴(69회)을 2배 가까이 앞선 기록이다(3위 벅스턴 36회, 4위 딜라이노 드실즈 30회, 5위 말렉 스미스 28회). 물론 이를 근거로 '고든이 해밀턴보다 월등이 빠르다'고 말할 수는 없다. 고든은 좌타자지만 해밀턴은 스위치히터. 우타석에서 타격한 경우 해밀턴은 좌타석에 섰을 때보다 1루에 늦게 도착할 수 밖에 없다(벅스턴과 드실즈는 우타자고 스미스는 좌타자지만 지난해 282타석만을 소화했다).

MLB.com은 1루까지의 전력질주와 타구 추적에는 분명한 차이가 있다는 것을 인정하면서도 고든의 빠른 '90피트 질주' 기록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MLB.com은 중앙 내야수에서 중견수로 이동한 경험이 있는 터너(2016시즌 중견수 소화)가 외야에서도 빠른 발을 바탕으로 수준급 수비력을 보였던 것을 언급했다. 터너가 해낸 적이 있는 만큼 고든 역시 해내지 못할 이유는 없다는 것이다.

외야수의 발은 수비력을 결정짓는 절대적인 요소가 아니다. 비록 중견수는 아니지만 '좌익수 수비의 신'이라 불러도 손색이 없는 알렉스 고든(KC)의 스프린트 스피드는 조 마우어(MIN), 에반 롱고리아(TB), 카를로스 산타나(PHI)와 같은 초속 26.7피트에 불과하다. '우측 외야의 신'인 제이슨 헤이워드(CHC)의 스프린트 스피드는 알렉스 고든보다는 빠르지만 조이 갈로(TEX)와 같은 초속 27.6피트일 뿐이다(전체 158위). 지난해 내셔널리그 중견수 골드글러브 수상자인 엔더 인시아르테(ATL)의 기록은 헤이워드보다 느린 초속 27.5피트였다(전체 175위).

하지만 역시 빠른 발이 넓은 범위를 책임져야 하는 중견수 수비에 도움이 된다는 것은 부정할 수 없다. 그것이 실전 외야 경험이 전무한 고든에게 시애틀이 쉽게 가장 중요한 중견수를 맡긴 이유이며 그런 고든을 향해 우려보다는 기대의 시선이 더 많이 모이는 이유기도 하다. 과연 '중견수 디 고든'은 2018시즌 어떤 모습일 보일까.(자료사진



=디 고든)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레이양 잠수 실력, 매끈한 S라인에 더 화들짝 ‘성난 엉덩이’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문가비, 가슴 훅파인 밀착 수영복 자태 ‘글래머 몸매 끝판왕’
이다해, 세븐이 반한 비키니 자태 ‘군살제로 몸매’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
‘김지훈 열애설’ 윤호연 아나, 풍만한 비키니 자태 깜짝
인생술집 김수미 “남편, 다른 여자와 데이트 했으면” 충격 발언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신혼집 공개, 혼수장만→리모델링

      SNS 계정으로 로그인             

멋짐 폭발 박서...

늘 핫한 설리

청순한 여신 윤...

리얼 간지 소지...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김지훈 열애설’ 윤호연 아나, 풍만한 비키니 자태 깜짝[SNS★컷]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SNS★컷]

클라라 화제의 신혼집 공개, 초호화 아파트서 보는 서울 야경[SNS★컷]

문가비, 가슴 훅파인 밀착 수영복 자태 ‘글래머 몸매 끝판왕’[SNS★컷]

‘아내의맛’ 김민♥이지호 집 공개, LA 럭셔리 하우스 ‘텀블링 가능한 앞마당’

큐리, 이만큼 섹시했나? 그물 비키니 상상돼 더 아찔[SNS★컷]

“복근+볼륨도 완벽” 전혜빈, 섹시 관능 아우르는 머슬퀸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신혼집 공개, 혼수장만→리모델링[결정적장면]

클라라 남편은 사무엘 황, MIT 출신 스타트업 투자가

‘하나뿐인 내편’ 제2의 ‘아버지가 이상해’? KBS 주말극이 이상해[TV와치]

MBC 土암흑기 끝낸 ‘선넘녀’, 무한도전 빈자리 채운 구세주[TV와치]

‘극한직업→열혈사제’ 스크린도, TV도 이하늬 세상[스타와치]

라이관린-이대휘 본격 시동, 워너원 ‘막내즈’의 2막[이슈와치]

‘오늘도 배우다’ MBN 올드-아류 이미지 지울까[TV와치]

용감한형제·산다라박 손잡은 박봄, 싸늘한 여론 뒤집을까[뮤직와치]

‘연애의맛’ 또 최고시청률, 필연부부 끌고 고주원♥김보미 밀고[TV와치]

최진혁 하차-2위 추락 ‘황후의 품격’ 연장이 독 됐나[TV와치]

YG의 ‘마이웨이’가 씁쓸한 이유 [이슈와치]

이젠 믿고 듣는다, 화사라는 브랜드[뮤직와치]

몬스타엑스 “美 징글볼 투어 ..

데뷔 후 탄탄한 서사를 바탕으로 그려온 몬스타엑스의 성장 곡선은 해외에서도 통했..

“작가도 ‘극한직업’ 결혼하지 말란 ..

주지훈 “정우성·이정재, 술 마신 다..

‘사바하’ 감독 “‘사랑과 영혼’도 ..

‘증인’ 감독 “김향기 학교폭력 신, ..

‘사바하’ 이정재 “동굴발성, 현대극..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