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전소미 동생 에블린, ‘박스라이프’로 예능 공식 데뷔
2017-10-09 10:50:20
 


[뉴스엔 박아름 기자]

전소미 동생 에블린이 ‘박스 라이프’ 출연 소감을 밝혔다.

10월9일 방송되는 SBS 추석 파일럿 ‘박스라이프’에서는 아이오아이(I.O.I) 전소미의 동생 에블린이 아빠와 함께 즐거운 하루를 보내는 모습이 공개된다.

전소미와 에블린의 아빠인 매튜는 ‘태양의 후예’에서 송중기에 맞서는 미군으로 출연, 강렬한 상남자 포스를 풍겼던 배우. 하지만 ‘박스 라이프’에서는 딸을 끔찍이 생각하는 평상시 딸바보의 모습으로 전파를 탄다. 스태프들 또한 촬영 중 에블린의 때 묻지 않은 순수한 매력으로 인해 흐뭇한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고.

한편 ‘박스 라이프’는 의문의 낯선 물건이 담긴 ‘박스’가 배달되면, 연예인 리뷰단이 해당 물건을 사용해보면서 후기 영상을 제작하는 새 리뷰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박스’를 전달받고 아빠와 즐거운 하루를 보낸 에블린은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내 인생에 이렇게 재미있던 적은 없는 것 같아”라고


소감을 말했다. (사진=SBS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