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FT아일랜드 ‘서머소닉’ 무대 올라…日데뷔 3개월만의 성과
2010-08-10 16:58:42
 

[뉴스엔 이은지 기자]

가수 FT아일랜드(이홍기 이재진 최민환 최종훈 송승현)가 일본 메이저 데뷔 3개월 만에 록페스티벌 '서머소닉'(Summer Sonic) 무대에 올랐다.

FT아일랜드는 서머소닉 측으로부터 초청을 받고 7일 오사카 마이시마에 위치한 '서머소닉 오사카 특별공연장'에 마련된 파크 스테이지에 올라 'Ready Go!!' 'TV Radio' 'I Believe Myself' 'Flower Rock' 'Brand-new Days' 등 인디즈 시절 발표했던 곡과 메이저 시장에서 발표했던 신곡 등 모두 5곡을 열창했다.

FT아일랜드는 2008년 인디즈에서 첫 음반을 발표하고 인디 활동을 벌여오다 2010년 5월19일 첫 싱글 'Flower Rock'을 발표하고 일본 메이저 시장에 정식으로 데뷔했다. 데뷔 후 2장의 싱글을 연속해 오리콘 톱5에 올려 놓았던 FT아일랜드는 데뷔 3개월 만에 일본이 자랑하는 세계적인 록페스티벌 무대에 오르는 빠른 성장세를 기록하게 됐다.

올해 서머소닉 록페스티벌에는 스티비 원더를 비롯해 힙합스타 제이-지, 테일러 스위프트, 나스 등 유명 가수들이 참여했으며 국내 가수로는 FT아일랜드 외에 빅뱅과 메이트가 참여했다.

FT아일랜드의 보컬 이홍기는 "세계적인 록 페스티벌에 참가해 공연을 벌인 것은 정말 소중한 경험이었다"며 "특히 음악을 사랑하는 관객들의 뜨거운 열정으로 큰 에너지를 얻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성황리에 서머소닉 공연을 마친 FT아일랜드는 8월 중 한국 무대로 복귀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은지 ghdpssk@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