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과속스캔들’ 강형철 감독 “충무로 입성비결, 결국 시나리오”(인터뷰)
2008-12-18 07:56:03

[뉴스엔 글 홍정원 기자 / 사진 지형준 기자]

강형철 감독(34)의 장편데뷔작 영화 ‘과속스캔들’이 200만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순제작비 27억원을 투입한 영화지만 마치 50억원을 들인 영화처럼 잘 빠진 영화다. 탄탄한 시나리오까지 쓴 강형철 감독은 매 장면마다 재기발랄하고 촌철살인 같은 설정과 대사들로 관객을 실컷 웃게 한다. 한국 코미디 영화에서 자주 사용해 식상한 슬랩스틱이나 말장난식 대사를 사용하지 않아 코미디 장르에서는 좀처럼 느낄 수 없는 세련미가 느껴진다. 영상미도 세련된 코미디로 완성시키는 데 한몫을 했다.
강 감독은 대중이 궁금해 하고 즉시 반응하는 ‘연예인의 스캔들’ 소재를 선택했다. 딸이라 우기는 스토커의 등장으로 인생 최대 위기에 놓인 연예인 남현수의 절박한 상황을 흥미롭게 그려냈다. 전도유망한 감독이 또 한 명 탄생됐다. ‘제2의 나홍진’ 강형철 감독을 만났다.

-이번 영화는 어떻게 준비했나요?
▲조연출을 맡았던 영화가 연이어 엎어진 뒤 4~5년 전에 써 놓은 ‘과속스캔들’ 시나리오를 한달 동안 각색해 회사(제작사 토일렛 픽쳐스)에 보여줬더니 좋아하시더라고요. 3번째 장편 시나리오였는데 빨리 썼어요. 의외의 반응에 저도 처음에 놀랐어요.

-PD를 잘 만났나요? 두 달 반 만에 영화를 찍었는데.
▲제가 여자 말을 잘 들어요.(웃음) PD가 여자 분이죠. 저는 길게 고민하지 않고 내가 생각하는 범주 안에 들어오면 대부분 ‘오케이’ 했어요. 운도 좋았어요. 특히 여름 장마 기간에 찍었는데 비가 안 와 날씨 운이 기가 막혔죠.

-기존 코미디 영화와 달리 세련돼 보이는데.
▲기존 영화에 대한 불만도 한 요인이었죠. 이 영화를 코미디라기보다는 유머러스한 드라마라고 생각했어요. 촬영감독과 함께 고민하고 신경을 많이 썼죠. 기존의 영화들을 참고해 많은 대화를 나눴어요. 촬영 조명도 드라마처럼 써야 한다고 생각했어요. 잘 조합이 된 거죠.

-선배 감독들 못지않은 연출 실력인데.
▲배우들이 워낙 잘했어요. 촬영하면서 느낀 건 쓸데없는 것으로 전전긍긍할 필요가 없다는 거였죠.

-베테랑 배우 차태현 씨와의 촬영은 어땠나요?
▲제가 처음 영화를 찍었으니 베테랑 배우들에게 한 수 배웠어요. 주위 사람들에게 사사건건 많이 물어 봤어요. 차태현 씨의 충고가 많은 도움이 됐어요. 노래 선곡에도 도움을 많이 줬고요.

-차태현 캐릭터의 영감은 어디서 얻었나요?
▲제 자신에게서 얻었죠. 제 모습 일부에서 끄집어낸 거예요. 제가 키덜트적이기도 하고 좀 쪼잔하기도 한 남자예요. 현수와 몇 가지 부분이 닮았어요. 현수의 말투가 제 말투거든요. 농담처럼 툭툭 던지는 대사. 생활 속에서 툭툭 던지는 말투가 좋아요. 다른 건 모르니 아는 것에서 가져온 거죠.

-박보영 씨와 왕석현 군이 연기를 잘했는데.
▲처음부터 차태현 씨는 자신이 주인공이 아니라고 했어요. 그래서 리액션이 뛰어 났고요. 하지만 시나리오를 쓴 제 입장에서는 남현수가 화자이기 때문에 당연히 주인공일 수밖에 없죠. 영화에서 주인공이 모든 것을 해결해야 했어요. 박보영 씨와 왕석현 군의 연기가 빛났고 그래서 더 재미있었어요.

-왕석현 군에게 연기지도를 어떻게 했나요?
▲캐스팅 단계부터 어려웠어요. 1,000명 중에서 뽑았으니 많은 아이들을 만났죠. 일단 안 되는 조건을 바탕으로 아역을 캐스팅했어요. 먼저 쌍꺼풀이 진하고 눈이 큰 ‘전형적인 아역배우는 싫다’, ‘시골에서 온 느낌을 살리자’, ‘연기 경험은 전무하고 실제 나이는 여섯 살’이 기준이었어요. 석현 군과 하고 싶어 석현 어머니께 장문의 편지를 보냈어요. 준비사항을 다 적어 드렸죠. 등장하는 모든 신에 대한 페이퍼를 줬고 어머니는 그 페이퍼를 갖고 연기 선생님의 도움을 받아 연기를 가르친 다음 동영상을 보내오면 제가 체크해 수정 사항을 다시 보내주는 시스템이었죠. 석현 군이 현장에서 처음엔 카메라를 자주 봐 어색했는데 나중엔 마음대로 하라고 했더니 하품하고 머리 긁고 다 하더라고요. 유치원에서 왕따 당하는 장면도 그렇게 우연히 얻은 좋은 장면이었죠.

-박보영 씨의 연기는 어떻게 평가하나요?
▲정남이 역할이 난항을 겪었어요. 고3 때 아역상을 받았더라고요. 보영이는 나름대로의 매력이 있잖아요. 서구적인 이미지보다 좀 털털하고 귀여운 정남 이미지에 맞았어요. 영화에서 변신이 한번 있죠. 노래도 잘해야 했는데. 가수를 캐스팅할까 하다가 10분밖에 안 나오는 장면 때문에 굳이 모험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하고 연기 잘하는 박보영을 택한 거죠. 오디션 때 즉흥 연기를 시켰는데 아버지와 싸우는 부분의 대본 자체가 약했어요. 당시 보영이가 대본을 보고 자기 나름대로 바꿔 연기했어요. 아버지에 대한 울분을 잘 표현했죠. 현수에게 쌓인 게 폭발하는 장면이에요.

-감독 수업은 어떻게 받았나요?
▲용인대 영화영상학과를 졸업했어요. 학교에서 단편을 찍으면서 연출을 시작했어요. 실력이 느는 걸 느꼈고 재미있었죠. 연출부 생활을 하다 글을 썼는데 글 쓰는 걸 따로 배우진 않았어요. 그동안 봤던 영화들을 통해 많이 학습된 거죠. 선배 감독들의 영화로 배웠어요. 김지운 감독과 스탠리 큐브릭을 동경해요. 잘하는 분들에 대한 동경이 있죠. 영화를 너무 잘 만드니까. 감독이 되고자 한 특별한 계기가 있던 건 아니고요. 그냥 영화가 좋았지, 뭘 어떻게 하겠다는 구체적인 생각은 없었어요. 시간이 지나면서 글 쓰고 연출하는 것밖에 제가 할 수 있는 게 없더라고요.

-코미디 영화 전문 감독이 될 생각은 없다고요?
▲아직 신인감독이라 제가 잘하는 것을 더 관찰해 봐야겠죠. 찐한 드라마를 하고 싶지만 그 안에 꼭 재미를 넣고 싶어요. 유머가 중요한 것 같아요.

-충무로에서 살아남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제가 시나리오를 잘 쓴다고 생각하진 않지만 그 중요성은 잘 알고 있어요. 시나리오로 투자를 받았는데 잘 쓴 건가란 의문이 들었어요. 배우를 만나면서 시나리오의 부족함을 피부로 느낄 수 있었어요. 특히 콘티 부분이 무척 아쉬웠어요. 콘티 수정을 할 시간이 없어 아쉬웠던 거죠. 다음부터는 콘티를 직접 그리려고요.

-요즘 한국영화계가 어려워 특히 신인감독들 설 자리가 좁을 텐데.
▲걱정 안 해요. 걱정하고 있는 동안 뭔가를 또 준비해 내일을 향해 달려야죠. 제가 매력을 느끼는 시나리오, 떨림을 느끼는 시나리오가 있다면 좋은 기회가 올 것 같아요. 결국은 시나리오가 가장 중요해요.

홍정원 man@newsen.com / 지형준 jeehouse@newsen.com


[관련기사]
☞‘과속스캔들’ 2주연속 1위 150만 돌파..2주차 더 관객 증가
☞‘과속스캔들’ 과속흥행 쾌속질주..2주연속 1위, 140만 돌파
☞‘과속스캔들’ 개봉 9일만에 100만 돌파
☞‘과속스캔들’, 차태현에게 ‘제2의 엽기적인 그녀’ 대박 예고(씨네리뷰)
☞‘과속스캔들’에 없는것 3가지..욕설 없는데 웃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문가비, 가슴 훅파인 밀착 수영복 자태 ‘글래머 몸매 끝판왕’
이다해, 세븐이 반한 비키니 자태 ‘군살제로 몸매’
레이양, 한뼘 란제리로 겨우 가린 글래머 몸매 “다이어트”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
‘김지훈 열애설’ 윤호연 아나, 풍만한 비키니 자태 깜짝
인생술집 김수미 “남편, 다른 여자와 데이트 했으면” 충격 발언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신혼집 공개, 혼수장만→리모델링

      SNS 계정으로 로그인             

멋짐 폭발 박서...

늘 핫한 설리

청순한 여신 윤...

리얼 간지 소지...

‘김지훈 열애설’ 윤호연 아나, 풍만한 비키니 자태 깜짝[SNS★컷]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SNS★컷]

문가비, 가슴 훅파인 밀착 수영복 자태 ‘글래머 몸매 끝판왕’[SNS★컷]

아내의맛 김민, LA 베벌리힐스 럭셔리 집 공개 ‘입이 떡’[결정적장면]

클라라 화제의 신혼집 공개, 초호화 아파트서 보는 서울 야경[SNS★컷]

큐리, 이만큼 섹시했나? 그물 비키니 상상돼 더 아찔[SNS★컷]

“복근+볼륨도 완벽” 전혜빈, 섹시 관능 아우르는 머슬퀸

‘연애의 맛’ 이필모♥서수연 신혼집 공개, 혼수장만→리모델링[결정적장면]

‘아침마당’ 노영국 “전부인 서갑숙과 이혼? 잠자리 담은 책 때문 아냐”(종합)

‘하나뿐인 내편’ 제2의 ‘아버지가 이상해’? KBS 주말극이 이상해[TV와치]

MBC 土암흑기 끝낸 ‘선넘녀’, 무한도전 빈자리 채운 구세주[TV와치]

‘극한직업→열혈사제’ 스크린도, TV도 이하늬 세상[스타와치]

라이관린-이대휘 본격 시동, 워너원 ‘막내즈’의 2막[이슈와치]

‘오늘도 배우다’ MBN 올드-아류 이미지 지울까[TV와치]

용감한형제·산다라박 손잡은 박봄, 싸늘한 여론 뒤집을까[뮤직와치]

‘연애의맛’ 또 최고시청률, 필연부부 끌고 고주원♥김보미 밀고[TV와치]

최진혁 하차-2위 추락 ‘황후의 품격’ 연장이 독 됐나[TV와치]

YG의 ‘마이웨이’가 씁쓸한 이유 [이슈와치]

이젠 믿고 듣는다, 화사라는 브랜드[뮤직와치]

몬스타엑스 “美 징글볼 투어 ..

데뷔 후 탄탄한 서사를 바탕으로 그려온 몬스타엑스의 성장 곡선은 해외에서도 통했..

“작가도 ‘극한직업’ 결혼하지 말란 ..

주지훈 “정우성·이정재, 술 마신 다..

‘사바하’ 감독 “‘사랑과 영혼’도 ..

‘증인’ 감독 “김향기 학교폭력 신, ..

‘사바하’ 이정재 “동굴발성, 현대극..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