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이승우 11경기 연속 결장, 또 명단 제외
2019-11-09 07:49:06
 


[뉴스엔 김재민 기자]

이승우의 11경기 연속 결장이 확정됐다.

신트 트라위던은 11월 8일(이하 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19-2020 벨기에 주필러리그' 세르클레 브뤼헤전에 나설 원정 경기 소집 명단을 발표했다.

명단에는 22명의 이름이 있지만 이승우의 이름은 없었다. 11경기 연속 결장이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헬라스 베로나를 떠나 신트 트라위던에 입성한 이승우는 단 한 경기에서도 출전 명단에 속하지 못했다.
신트 트라위던은 일본 기업이 운영하는 구단이다. 최근 마크 브라이스 감독과 구단 수뇌부의 갈등이 심하다는 현지 매체 보도도 있었다. 감독이 원하지 않는 아시아 출신 선수를 다수 영입한 것이 발단이라는 지적이다.

신트 트라위던은 리그 13경기 5승 3무 5패 승점 18점으로 리그 16개 팀 중


11위를 기록 중이다.(사진=이승우/뉴스엔DB)

뉴스엔 김재민 j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김현숙♥윤종 제주도 집 공개, 넓은 마당+그림 같은 풍경
‘공유의집’ 김준수 집 공개, 명품 가득 옷방→금새 장식에 “큰 부자야”
박은영 아나, 신혼집 공개 “내 첫 인테리어 작품에 뿌듯”
임신 이소은, 뉴욕 신혼집+훈남 남편 최초 공개 “다 가졌네”
이필모♥서수연 신혼집 공개, 로맨틱 거실→아기 용품 한가득
최연제, 美은행 부사장 남편+LA 저택 공개 “우리가 알던 미국집 아냐”
이윤지♥ 치과의사 정한울 집 최초 공개, 딸 라니 공주옷 눈길
핫펠트 예은, 갤러리 같은 통유리 3층집 공개 ‘고급 스포츠카까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여신 김태희의 ...

이루리 이루리...

방탄 뷔, 눈빛...

굿바이 동백꽃 ...

김현숙♥윤종 제주도 집 공개, 넓은 마당+그림 같은 풍경[결정적장면]

박은영 아나, 신혼집 공개 “내 첫 인테리어 작품에 뿌듯”[SNS★컷]

이필모♥서수연 신혼집 공개, 로맨틱 거실→아기 용품 한가득[결정적장면]

임신 이소은, 뉴욕 신혼집+훈남 남편 최초 공개 “다 가졌네”[결정적장면]

‘공유의집’ 김준수 집 공개, 명품 가득 옷방→금새 장식에 “큰 부자야”

최연제, 美은행 부사장 남편+LA 저택 공개 “우리가 알던 미국집 아냐”

이윤지♥ 치과의사 정한울 집 최초 공개, 딸 라니 공주옷 눈길 [결정적장면]

이채영, 블랙 수영복으로 뽐낸 풍만 볼륨감 ‘시선강탈’[SNS★컷]

핫펠트 예은, 갤러리 같은 통유리 3층집 공개 ‘고급 스포츠카까지’[결정적장면]

이유비, 상큼美 뿜뿜 비키니 자태‥몸매 훌륭해[SNS★컷]

송가인, 변신 기대되는 ‘미스트롯’ 콘서트 청춘 [스타와치]

‘아내의맛’ 함소원♥진화, 홍현희-송가인 빈자리 제대로 채웠다[TV와치]

“사재기 할 돈 없어”vs“돈 없어도 사재기 가능”[이슈와치]

‘보좌관2’ 답답한데 맛있는 고구마 같으니라고[TV와치]

유퀴즈, 유재석-조세호 아기자기의 부족한 듯 넘치는 케미[TV와치]

소송 끝낸 강다니엘의 신곡, 다시 존재감 입증할까[뮤직와치]

종영 ‘냉부해’ 김풍 악플→칭찬 대반전, 5년간 노력이 가상 [TV와치]

드디어 자리잡은 김태호X유재석 ‘놀면 뭐하니?’ 10% 돌파 꿈 아니다[TV와치]

BTS는 바란 적 없는데…병역특례 제외에 입대의지 재조명[이슈와치]

박경, 경솔한 사재기 저격에도 응원 받는 이유[이슈와치]

‘블랙머니’ 이하늬 “감독에..

이하늬가 정지영 감독을 '청년 정지영'이라 소개했다. 영화 ‘블랙머니..

‘서점 주인’ 박정민 “해보니까 책방..

정해인 “뉴욕서 햄버거 4개 ‘먹방’ ..

‘1박2일’ 측 “김선호, 2회에선 더 ..

이영애 “여배우에 세월의 흐름 부담감..

‘1박2일’ 측 “시즌4 모토는 정체성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