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마음에들어’ 모델 이현이, 출산 2주전 임산부 패션 공개
2019-04-17 21:04:16


모델 이현이가 출산 2주전 일상과 패션을 공개했다.

4월 17일 방송된 올리브 ‘마음에 들어’에서 모델 이현이는 출산 2주전 일상을 공개했다.

모델 이현이는 만삭의 몸으로 기진맥진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이어 오전 8시 45분 아이 윤서를 등원시키고 나서야 모델 이현이의 하루가 시작됐다.
이현이는 옷방을 가득채운 옷들을 공개하며 가장 먼저 구입했던 임부복 롱원피스까지 공개했다. 밑쪽이 퍼지는 머메이드 원피스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뒤이어 이현이는 임산부용 스키니 팬츠와 랩스커트도 소개했고 “랩스커트는 허리 조절도 돼 평소에도 입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올리브 ‘마음에


들어’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한혜진, 파격 전신노출 화보 어떻게 완성했나…두피부터 발끝까지
‘악플의 밤’ 설리 “내가 노브라로 다니는 이유는..”
“멤버 한 명은 게이” 호주 방송사, 방탄소년단 인종차별 발언
‘신이 내린 몸매’ 하연주, 수영복으로 뽐낸 남다른 볼륨감
여배우 C, 평범한 회사원 남친에 집착해 감금‥해피엔드도 아니고?
양현석의 꿈 “YG 신사옥 이상무” 부지 시세차익만 100억대
시상식 섹시 드레스로 뜬 G에 뽕간 아이돌도 중견도 연애하자 대시
‘신션한 남편’ 주아민♥유재희, 시애틀 집 공개 ‘입이 쩍’

      SNS 계정으로 로그인             

수지는 존재 자...

언제나 자연스...

눈빛연아 화려...

자랑스러운 손...

‘신이 내린 몸매’ 하연주, 수영복으로 뽐낸 남다른 볼륨감[SNS★컷]

양현석의 꿈 “YG 신사옥 이상무” 부지 시세차익만 100억대[이슈와치]

여배우 C, 평범한 회사원 남친에 집착해 감금‥해피엔드도 아니고? [여의도 휴지통]

‘신션한 남편’ 주아민♥유재희, 시애틀 집 공개 ‘입이 쩍’[오늘TV]

시상식 섹시 드레스로 뜬 G에 뽕간 아이돌도 중견도 연애하자 대시 [여의도 휴지통]

한혜진, 파격 전신노출 화보 어떻게 완성했나…두피부터 발끝까지[SNS★컷]

‘악플의 밤’ 설리 “내가 노브라로 다니는 이유는..”

“재밌게 하려고” 호주 방송사, 방탄소년단 인종차별 발언 사과

“멤버 한 명은 게이” 호주 방송사, 방탄소년단 인종차별 발언

양세찬♥전소민, ‘이 비밀커플 찬성’ [뉴스엔TV]

신예은 ‘에이틴→사이코메트리 그녀석’ 합격점 받은 성장기[스타와치]

‘어린의뢰인’ 미스캐스팅? 이동휘도 관객 울릴 수 있다[무비와치]

박유천, 소속사-변호사-팬들도 등 돌렸다 ‘자초한 손절’[이슈와치]

“웹툰작가 팬이라” ‘런닝맨’ 또 표절 논란, 비겁한 변명입니다[TV와치]

‘전참시’ 박성광-임송 하차, 일반인 출연자의 명과 암[TV와치]

“협의중” 아이오아이 2년만 재결합설, 여론 엇갈리는 이유[뮤직와치]

김은숙 작가, 복귀설만으로도 들썩이는 이유[이슈와치]

전현무 우려 현실로 ‘당나귀 귀’ 시청률 꼴찌 어쩌나[TV와치]

‘궁민남편’ 상승세 탔는데 폐지, 이대로 보내긴 아쉬운 케미[TV와치]

코믹한 ‘열혈사제’→무거운 ‘녹두꽃’…SBS 금토극 두번째 실험[TV와치]

‘예비 아빠’ 유재명 “이상..

유재명이 예비 아빠가 된 소감에 대해 "떨린다"고 밝혔다. 영화 '비스트'..

‘롱리브더킹’ 감독 “작은 역할도 좋..

‘범죄도시→악인전’ 김성규 “같은 ..

‘롱리브더킹’ 감독 “정치색 다 뺐다..

‘기생충’ 박명훈 밝힌 #8㎏ 감량 #태..

남태정 PD·김형일 대표가 말하는 U2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