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박원숙, 채무상환 요구에 피소까지 “내가 빌린 돈 아냐”
2018-12-06 21:34:36


[뉴스엔 이민지 기자]

배우 박원숙이 법적 분쟁이 휘말렸다.

12월 6일 MBN '뉴스8'에 따르면 박원숙이 명예훼손으로 고발 당했다고 보도했다.

A씨는 1993년 박원숙에게 1억8,000만원을 빌려줬으나 돌려받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2005년 자신의 사정이 어려워져 10여년간 비닐하우스에 살았고 지난 1월 박원숙에게 돈을 요구했으나 박원숙이 자신을 사기꾼으로 몰았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에 A씨는 박원숙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박원숙은 '뉴스8'에 "전 남편과 사업인가 같이 했나보다. 내가 돈을 빌린 것도 아니고 자기들끼리 사업하고 나 몰래 도장을 다 찍어줬다"고 반박했다. 이어 "법적으로 시효도 다 지났다고 하더라. 말이 안되는데 계속 이렇게 하니까 변호사를



선임했다"고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황교익 “수요미식회서 떡볶이 맛없다고 했다가 아주 난리 났다”
정양, 셋째 출산만으로 화제되는 왕년의 섹시스타
클레오 출신 채은정, 꽉 끼는 아슬아슬 비키니 자태
‘아빠본색’ 조민희♥권장덕, 한강뷰 호화 아파트에 주영훈도 놀라
정가은 “집 아래 GTX-A 노선 공사, 끔찍하고 무서워”
이민정, 손예진표 집밥 공개 ‘이탈리안 레스토랑 뺨치네’
‘청담동 출신’ 오지헌 “어릴 때 수영장 딸린 100평 집 살아”
서정희 딸 서동주 글래머 몸매, 비키니가 작아 보여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황교익 “수요미식회서 떡볶이 맛없다고 했다가 아주 난리 났다”

이민정, 손예진표 집밥 공개 ‘이탈리안 레스토랑 뺨치네’[SNS★컷]

천하장사 백승일 아내 홍주현, 8년만 가수 컴백

‘아빠본색’ 조민희♥권장덕, 한강뷰 호화 아파트에 주영훈도 놀라[결정적장면]

정양, 셋째 출산만으로 화제되는 왕년의 섹시스타(종합)

서정희 딸 서동주 글래머 몸매, 비키니가 작아 보여[SNS★컷]

클레오 출신 채은정, 꽉 끼는 아슬아슬 비키니 자태[SNS★컷]

‘MAMA’ 깜짝 등장 이센스, 래퍼들 사이 여유로운 인증샷[SNS★컷]

정가은 “집 아래 GTX-A 노선 공사, 끔찍하고 무서워”

‘청담동 출신’ 오지헌 “어릴 때 수영장 딸린 100평 집 살아”[결정적장면]

‘남자친구’ 박보검 연기력 논란, 송혜교에 기대선 안된다[스타와치]

반박불가 방탄소년단, 이변없는 멜론뮤직어워드 주인공 [뮤직와치]

연예계 활동 뜻 없다더니..율희 ‘살림남2’ 합류 반응 엇갈리는 이유[TV와치]

‘도어락’ 혼자사는 여성은 절대 보지 말 것[영화보고서]

‘사실상 퇴출’ 마이크로닷, 연말 공연 라인업도 제외

‘골목식당’ 백종원, 사비 쓰고 각서 써주면서까지 왜 굳이[TV와치]

아는형님 강다니엘 “돈 벌자 母 넓은 전셋집 해 드렸다”[결정적장면]

“10년간 父 빚 갚았다” 차예련 빚투에 가정사까지 드러나(종합)

첫방 ‘운명과 분노’ 주상욱, 강간위기 이민정 구하고 키스 “미친놈 맞네”(종합)

‘SKY캐슬’ 염정아X김서형, 그녀들의 빅픽처가 궁금하다

‘예비 엄마’ 함소원 “기본 ..

'예비 엄마' 함소원이 출산을 앞둔 설렘을 표했다. 함소원(43) 진화(25)..

‘국가부도의 날’ 유아인 “욕만 먹는..

‘쇼미777’ 쿠기 “경연 전 하루 100..

‘대장금’ 이열음 “먹방 드라마, 다..

‘도어락’ 이가섭 “실제로도 공블리..

도경수 “일탈 NO, 엑소가 지금도 돈독..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