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재계약’ 강정호 “지난 두 시즌 죄송, 좋은 사람 될 것”
2018-11-09 11:42:43
 


[뉴스엔 안형준 기자]

강정호가 재계약 각오를 밝혔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는 11월 9일(한국시간) 강정호와 1년 재계약을 공식 발표했다.

2019시즌 연봉 300만 달러가 보장되고 250만 달러의 성적 인센티브가 추가되는 계약이다.

강정호가 2019시즌 좋은 활약을 보인다면 최대 550만 달러까지 받을 수 있다. 550만 달러는 피츠버그가 지난주 거절한 강정호의 2019시즌 팀 옵션 금액과 같다.
피츠버그 구단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강정호의 재계약 소감을 전했다. 강정호는 "기회를 준 구단과 코칭스태프에 감사한다"며 "지난 두 시즌에 대해 사과하고 싶다. 더 좋은 사람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열심히 훈련해 다음시즌 좋은 모습을 보이겠다"고 소감과 각오를 밝혔다.

2015년 피츠버그에서 데뷔한 강정호는 빅리그 3시즌 동안 232경기에 출전해 .274/.355/.482, 36홈런 120타점을 기록했다.(자료사진


=강정호)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그것이 알고싶다’ 前남편 살인 고유정 CCTV 공개 “목격자 제보 기다려...
‘준강간 혐의’ 강지환 집 공개, 내부에 럭셔리 바 있었다
송혜교, 이혼 후 모나코 근황 포착 ‘더 예뻐졌네’
‘파경’ 송중기 근황 사진 대만 매체서 공개 “손으로 V자 그리며”
사유리, 몸매 이렇게 좋았나? 풍만 S라인 비키니 뒤태
‘슈퍼맨’ 문희준♥소율 집 공개, 운동장처럼 널찍한 거실
대기실서 매니저에게 죽그룻 던진 여가수 욕 바가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2019 미스코리...

핫이슈 화사의 ...

화제의 현아 레...

소집해제 빅뱅 ...

‘그것이 알고싶다’ 前남편 살인 고유정 CCTV 공개 “목격자 제보 기다려”

‘준강간 혐의’ 강지환 집 공개, 내부에 럭셔리 바 있었다[결정적장면]

송혜교, 이혼 후 모나코 근황 포착 ‘더 예뻐졌네’[SNS★컷]

[단독]‘파경’ 송중기 근황 사진 대만 매체서 공개 “손으로 V자 그리며”

[단독] 마마무 화사, 공항패션 ‘왜 노브라 였을까?’[뉴스엔TV]

‘불타는청춘’ 의사 새친구 양재진, 구본승 “같은병원 출신”

양세찬♥전소민, ‘이 비밀커플 찬성’ [뉴스엔TV]

‘판벌려’ 송은이 “‘프듀X’ 원픽 김요한, 셀럽파이브 들어오면 좋겠다”

이채은, 연인 오창석 반할만한 비키니 몸매 ‘CG로 만진듯 우월’[SNS★컷]

사유리, 몸매 이렇게 좋았나? 풍만 S라인 비키니 뒤태 [SNS★컷]

비아이 이름 숨긴 은지원 ‘쓰레기’, 작사도 미스터리[뮤직와치]

송중기 송혜교, 연기로 이혼 아픔 잊나? 일터 초고속 복귀[이슈와치]

스타급 인기 이승윤 매니저, 꽃길 막은건 빚 60만원 아니다[이슈와치]

송중기 송혜교 이혼에 박보검? 이혼보다 아픈 온갖 루머

‘구해줘2’ 원작에 광기 더한 김영민, 시즌1 조성하 뛰어넘나[TV와치]

‘기생충’ 천만도 간당간당? 외화 폭격 국내영화 줄줄이 직격타[무비와치]

송중기-송혜교 결혼 20개월만 끝 ‘만남부터 파경까지’[이슈와치]

김재욱 측 “이엘과 열애 NO, 커플링 의혹 사진 본인 아냐”(공식입장)

강성연 투입 ‘세젤예’ 막장행 급행열차 타고 시청률 반등 노리나[TV와치]

‘프로 중의 프로’ 송가인, 허리 실금 디스크 불구 콘서트 무대 올라[스타와치]

4년만 첫 1위 DAY6 “잊지못할..

밴드 DAY6(데이식스/성진, 영케이, 원필, 제이, 도운)가 데뷔 4년 만에 또 하나의 ..

김아림 “승부욕 강해, 목표 설정=자멸..

구혜선 “금잔디 때보다 13㎏ 증량, 배..

‘보좌관’ 김동준 “먼저 입대한 박형..

‘이몽’ 남규리 “여성성 싫어지던 시..

구혜선 “안재현과 과거 연애얘기 다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