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MCM, 헤리티지의 재발견 ‘소프트 베를린 라인’ 출시
2018-10-11 11:37:57
 


[뉴스엔 박승현 기자]

MCM이 2018 AW 시즌을 맞아 브랜드 고유의 헤리티지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소프트 베를린 라인’을 선보였다.

소프트 베를린 라인은 MCM의 헤리티지가 담긴 베를린 컬렉션의 기하학적 디자인 요소에 현대적 감성을 담았다. 1970년대 젯셋족(비행기나 크루즈로 여유로운 스타일의 여행을 일상적으로 즐기는 사람들)과 글로벌 시대 노마드족(시, 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고 자유롭게 이동하며 기존의 틀에 얽매이지 않고 자신의 가치를 키우는 사람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온 MCM의 트레블 러기지를 상기시키는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이번 신제품 라인은 소재에 따라 바케타, 레오파드, 비세토스 세 가지로 출시됐다. 소프트 베를린 바케타 라인은 시간이 지날수록 클래식하고 우아한 매력이 더해지는 바케타 가죽을 사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자연스러운 캐주얼룩, 우아한 페미닌룩 등 다양한 스타일링에 잘 어울린다. 블랙과 꼬냑 두 가지 컬러로 출시됐다.

소프트 베를린 레오파드 라인은 부드러운 송치 가죽에 이번 시즌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레오파드 패턴을 적용해 화려한 느낌을 자아낸다. 소프트 베를린 비세토스 라인은 MCM 고유의 패턴인 비세토스가 프린트 된 코팅 캔버스 소재로 MCM의 헤리티지를 그대로 담았다. 소프트 베를린 레오파드 라인과 비세토스 라인은 각각 단일 색상으로 출시됐다.

MCM의 2018 AW 시즌 신제품인 소프트 베를린 라인은 모두 탈부착이 가능한 크로스바디 스트랩과 벨트백 스트랩이 있어 언제 어디서든 양 손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이동성과 실용성을 갖췄다. 필수 소지품들을 휴대할 수 있도록 넉넉한 내부공간을 제공해 수납 또한 용이하다. 가방 앞면에는 금속 월계수 잠금 장치를 부착해 가방의 실루엣에 포인트를 줬다.

미디엄, 스몰 사이즈 이외에도 세로로 긴 형태의 NS 크로스바디, 허리에 차는 벨트백 형태로 출시돼 스타일링에 따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MCM의 소프트 베를린 라인은 전국 MCM 매장 및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MCM 제공)

뉴스엔 박승현 hyun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서장훈 400억→하정우 380억, 억소리 나는 건물 테크 비결은
갖가지 스캔들에 휘말린 여배우, 온 몸으로 추잡한 나혼자산다
사유리 비키니 몸매, 뉴요커도 놀랄 과감 뒤태
‘교촌치킨 며느리’ 정지원, 아찔한 비키니 뒤태
한류스타 F, 스폰서 관계 즐기지만 결혼 결코 불가능한 선긋기 사랑
“몸무게 52.2㎏” 서정희 딸 서동주, 감탄 부르는 비키니 뒤태
가희, 수영장 딸린 발리 집 공개..호텔 뺨치는 럭셔리 내부
아이돌 D, 걸그룹 돌아가며 교제했다 뒤늦게 들통‥고소당할뻔

      SNS 계정으로 로그인             

오해금물 핫한 ...

수지*이승기 눈...

손예진*현빈 민...

지성*이세영 화...

사유리 비키니 몸매, 뉴요커도 놀랄 과감 뒤태[SNS★컷]

갖가지 스캔들에 휘말린 여배우, 온 몸으로 추잡한 나혼자산다 [여의도 휴지통]

서장훈 400억→하정우 380억, 억소리 나는 건물 테크 비결은[결정적장면]

‘교촌치킨 며느리’ 정지원, 아찔한 비키니 뒤태[SNS★컷]

“몸무게 52.2㎏” 서정희 딸 서동주, 감탄 부르는 비키니 뒤태[SNS★컷]

한류스타 F, 스폰서 관계 즐기지만 결혼 결코 불가능한 선긋기 사랑[여의도 휴지통]

가희, 수영장 딸린 발리 집 공개..호텔 뺨치는 럭셔리 내부[결정적장면]

홍현희♥제이쓴 한강뷰 집 공개, 호텔 스위트룸 뺨치게 럭셔리[결정적장면]

트와이스 다현X모모·백지영·황제성 ‘태풍을 뚫고 온 화려한 게스트’ (안녕하세요 출근길) [뉴스엔TV]

양세찬♥전소민, ‘이 비밀커플 찬성’ [뉴스엔TV]

‘세젤예’ 김해숙X김소연 하드캐리가 살린 드라마[TV보고서]

‘양자물리학’ 마블도 아닌 것이, 제목 한번 잘 지었네[영화보고서]

‘도시어부’ 폐지 아닌 휴식기, 현명한 선택 되려면[TV와치]

‘시크릿 부티크’ 김선아의 충격 정체, 여자판 ‘돈꽃’ 될까[TV와치]

“청순, 섹시 아녀도 돼” 오마이걸·AOA, 퀸덤서 보여준 도약[TV와치]

비♥김태희 오상진♥김소영 이용진 김동현,가을 출산 봇물(종합)

신뢰 잃은 ‘정글의 법칙’ 예능 늦둥이 허재 카드로 살아날까[TV와치]

데뷔11주년 맞은 아이유, 이제 겨우 27살[뮤직와치]

방탄소년단 정국 열애설 상대 “연인 관계 절대 NO, 상처 입혀 죄송”(전문)

‘SNS 재개’ 구혜선, 안재현 외도 주장글 삭제‥심경 변화 생겼나(종합)

‘나쁜녀석들’ 장기용 “영화..

"영화로서는 신인이지만 신인처럼 안 보이게 하고 싶었고, 또 그렇게 보이고 싶었다..

박정민에게 ‘타짜’ 최동훈 감독이 건..

봉태규 “‘닥터탐정’ 출연, 아이들에..

[단독] 소렌스탐 “박세리는 특별해…..

기태영 “5세 로희, 언어 천재? 말로는..

제대한 노승열 “2년만…주니어로 돌아..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