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집사부일체’ 이승기 “교제한 女연예인 5명 이하” 거짓 판정에 당황
2018-09-16 19:17:43
 


[뉴스엔 황혜진 기자]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교제한 여자 연예인은 5명 이하라고 밝혔다.

이승기는 9월 16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 17번째 사부로 등장한 배우 이기홍을 만났다. 이기홍은 영화 '메이즈러너'에 출연하며 인기를 모은 스타다.
이기홍은 '집사부일체' 멤버들에게 "진실을 말해줬으면 좋겠다. 내가 여쭤볼 게 있다. 진심으로 말하나 거짓으로 말하나를 보고 거짓팀과 진실팀을 구성해 볼링 대결을 한다"고 말했다.

양세형은 "난 연예인을 5명 이상 사귀어봤다"라는 질문을 던졌고, 이승기는 "노. 100% 노"라고 답했다.

거짓말탐지기의 판정 결과 이승기의 대답은 거짓이었다. 이승기는 "야 이 기계 문제 있다. 진짜 5명은 아니다. 5명은 나도 놀랐다. 나도 모르는 새 사귀었나봐"라고 외쳤다.

육성재는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었고, 이기홍은 "그는 거짓말쟁이"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SBS '집사부일체' 캡처)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비밀결혼-출산’ 이태임 남편 주식사기 혐의로 구속
첫방 ‘서울메이트3’ 오상진♥김소영, 방송최초 신혼집 공개
“기분내려고” 설리, 깜짝 놀란 우윳빛 비키니 자태 ‘과감’
강병현♥박가원 집 공개, 알몸 콘셉트 가족사진까지 ‘당나귀귀’
현아, 끈 비키니 입고 과감한 포즈 ‘쏟아질 듯 풍만 글래머’
빅토리아시크릿 수영복 화보 촬영 공개 ‘포즈가 미국 스타일’
‘그것이 알고싶다’ 전처 살해 지명수배 1번 황주연, 11년의 도주와 잠적
‘차세찌♥’ 한채아 비키니 화보 공개, 건강미 넘치는 몸매

      SNS 계정으로 로그인             

2019 미스코리...

핫이슈 화사의 ...

화제의 현아 레...

소집해제 빅뱅 ...

‘비밀결혼-출산’ 이태임 남편 주식사기 혐의로 구속

“기분내려고” 설리, 깜짝 놀란 우윳빛 비키니 자태 ‘과감’[SNS★컷]

강병현♥박가원 집 공개, 알몸 콘셉트 가족사진까지 ‘당나귀귀’[결정적장면]

현아, 끈 비키니 입고 과감한 포즈 ‘쏟아질 듯 풍만 글래머’[SNS★컷]

‘2019 MGMA’ 트와이스→김재환, 출연진 라인업 공개(공식)

첫방 ‘서울메이트3’ 오상진♥김소영, 방송최초 신혼집 공개 [결정적장면]

‘차세찌♥’ 한채아 비키니 화보 공개, 건강미 넘치는 몸매

큐브 측 “라이관린 부추기는 세력 있어, 면담 요청했다”(공식입장 전문)

“눈호강 해” 김나영, 20대래도 믿을 군살제로 늘씬 몸매[SNS★컷]

에어컨 만큼 시원한 비키니 앞태 뒤태의 도발, 야노 시호→클라라

비아이 이름 숨긴 은지원 ‘쓰레기’, 작사도 미스터리[뮤직와치]

송중기 송혜교, 연기로 이혼 아픔 잊나? 일터 초고속 복귀[이슈와치]

스타급 인기 이승윤 매니저, 꽃길 막은건 빚 60만원 아니다[이슈와치]

송중기 송혜교 이혼에 박보검? 이혼보다 아픈 온갖 루머

‘구해줘2’ 원작에 광기 더한 김영민, 시즌1 조성하 뛰어넘나[TV와치]

‘기생충’ 천만도 간당간당? 외화 폭격 국내영화 줄줄이 직격타[무비와치]

송중기-송혜교 결혼 20개월만 끝 ‘만남부터 파경까지’[이슈와치]

김재욱 측 “이엘과 열애 NO, 커플링 의혹 사진 본인 아냐”(공식입장)

강성연 투입 ‘세젤예’ 막장행 급행열차 타고 시청률 반등 노리나[TV와치]

‘프로 중의 프로’ 송가인, 허리 실금 디스크 불구 콘서트 무대 올라[스타와치]

‘녹두꽃’ 최무성 “전봉준 ..

배우 최무성이 드라마 ‘녹두꽃’의 6개월여 여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 매 작..

윤아 “‘캠핑클럽’ 방송 후 소녀시대..

‘비스트’ 이성민 “‘공작’보단 자..

문성근 “다양성 죽어가는 韓 영화, 배..

김보라 “23살 때 동안 탓 오디션 다 ..

‘보좌관’ 김동준 “작품 내내 노메이..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