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명당’ 튀지 않는 조승우? 심심한 그가 매력적인 이유(인터뷰)
2018-09-14 06:06:01


[뉴스엔 박아름 기자]

영화 '명당'의 주인공은 천재 지관 역 조승우다. 하지만 뒤로 갈수록 캐릭터가 돌변하는 흥선(지성)과 비교했을 때 '명당' 속에서 그리 튀거나 극적인 인물은 아니다. 그동안 조승우가 여러 작품을 통해 보여줬던 연기를 생각한다면 다소 심심하거나 정적이라 느껴질 수도 있다. 조승우 역시 이를 잘 알고 있었다.
'갓승우'라 불리는 배우 조승우는 최근 진행된 인터뷰에서 "물론 메인 타이틀에 내 이름이 달리긴 했지만 나도 영화를 보면서 느낀다. 중후반 넘어가면서 영화 속 존재감이 그렇게 된다. 뒤에서 어쩔 수 없이 대립되는 부분이 팽팽하게 붙어야 클라이맥스로 가는건데 거기서 내가 할 수 있는 역할은 뭘까. 싸움도 못하고 멀리서 지켜보면서 설득시켜야 한다. 무력을 쓸 수도 없다. 난 아직도 숙제로 남겨져 있다. 그 짧은 두 시간 안에서 어떻게 존재감을 나타내고 부각을 시키는지 말이다. 이름은 맨 앞에 있는데 뒤로 갈수록 없어진다. 역할 자체가 묵묵하다"고 설명했다.

그렇지만 조승우는 아쉽지 않다고 했다. 조승우는 "난 전혀 아쉽지 않다. 다 알고 시작했기 때문이다"며 "솔직히 얘기하자면 이 시나리오를 여러 버전으로 봤다. 최종적으로 이게 영화화 됐는데 시나리오보다 영화가 몇 배는 더 재밌고 흥미진진하게 나왔다고 생각한다. 작품을 할 때 나도 두려우니까 내 역할에 대한 확신이 100% 선 상태에서 들어가진 않는다. '이걸 내가 잘할 수 있을까. 내가 못하면 어떡하지'란 걱정을 한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조승우는 지성이 연기한 흥선 캐릭터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솔직하게 드러냈다. 조승우는 "흥선 역할은 내가 생각해봐도 내가 못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지성이 형이 대단하다는 결론으로 끝났다. 난 그렇게 다채롭게 못했을 것이다. 내가 했으면 아마 찍다 지쳤을 수도 있다"며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이어 조승우는 정적이지만 늘 한결같은 자세로 중심을 잡고 있는 박재상이 '명당'에서 갖는 존재감과 역할에 대해 언급했다. 조승우는 "난 어떤 상황에 있어 판을 짜는 역할이다. 투수가 공을 던지면 포수가 받는다. 야구에서 보면 포수가 눈에 띄진 않지만 정말 많은 일들을 한다. 전체적인 사인을 더그아웃에서 감독한테 받아 투수한테 주고 내야수들한테 주고 때로는 외야수한테까지 준다. 앉았다 일어났다 하는 것 말고도 하는 일이 많다. 그런 축으로서 하지 않았나 싶다. 동적인 인물들이 있는데 정적인 인물도 필요하겠구나 생각했다. 하지만 박재상은 감정만큼은 정적이지 않은 인물이다"고 소개해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명당'은 땅의 기운을 점쳐 인간의 운명을 바꿀 수 있는 천재 지관 박재상(조승우)과 왕이 될 수 있는 천하명당을 차지하려는 이들의 대립과 욕망을 그린 작품이다. 9월 19일


개봉. (사진=메가박스 플러스엠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그것이 알고싶다’ 최성희 부부 실종 3년, 송환 거부 노르웨이 여인 미스...
모던패밀리 미나♥류필립 남양주 집 공개, 테라스+정원+텃밭
버닝썬 고발 김상교 母 함미경씨 “내 딸같은 여성 피해에 분노”
이효리도 따라한 카르쉐 트란, 155㎝ 안 믿긴 비키니 몸매
채은정, 한뼘 비키니로 드러낸 장골라인 ‘몸매 끝판왕’
승리 “4천억 벌면 이 바닥뜨겠다” 물거품 된 승츠비의 대박 꿈
제시, 터질듯 풍만한 비키니 몸매 ‘도발적 포즈는 덤’
루나, 하와이 보다 뜨거운 비키니 몸매 ‘요염한 포즈까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눈부신소녀들 ...

넘치는 미모 모...

인형비주얼 블...

오정연 시선싹...

‘그것이 알고싶다’ 최성희 부부 실종 3년, 송환 거부 노르웨이 여인 미스터리

모던패밀리 미나♥류필립 남양주 집 공개, 테라스+정원+텃밭[결정적장면]

이효리도 따라한 카르쉐 트란, 155㎝ 안 믿긴 비키니 몸매[파파라치컷]

도마에 오른 부건에프엔씨 박준성 그리고 임블리 [포토엔HD]

[단독]버닝썬 고발 김상교 母 함미경씨 “내 딸같은 여성 피해에 분노”(인터뷰)

승리 “4천억 벌면 이 바닥뜨겠다” 물거품 된 승츠비의 대박 꿈 [이슈와치]

홍현희, 큰 절 올릴게요[포토엔HD]

생각에 잠긴 ‘임블리 남편’ 박준성 대표 [포토엔HD]

윤지오 “이제 일정 끝, 잠시 나만의 시간 가질 것” 휴식 예고

양세찬♥전소민, ‘이 비밀커플 찬성’ [뉴스엔TV]

신예은 ‘에이틴→사이코메트리 그녀석’ 합격점 받은 성장기[스타와치]

‘어린의뢰인’ 미스캐스팅? 이동휘도 관객 울릴 수 있다[무비와치]

박유천, 소속사-변호사-팬들도 등 돌렸다 ‘자초한 손절’[이슈와치]

“웹툰작가 팬이라” ‘런닝맨’ 또 표절 논란, 비겁한 변명입니다[TV와치]

‘전참시’ 박성광-임송 하차, 일반인 출연자의 명과 암[TV와치]

“협의중” 아이오아이 2년만 재결합설, 여론 엇갈리는 이유[뮤직와치]

김은숙 작가, 복귀설만으로도 들썩이는 이유[이슈와치]

전현무 우려 현실로 ‘당나귀 귀’ 시청률 꼴찌 어쩌나[TV와치]

‘궁민남편’ 상승세 탔는데 폐지, 이대로 보내긴 아쉬운 케미[TV와치]

코믹한 ‘열혈사제’→무거운 ‘녹두꽃’…SBS 금토극 두번째 실험[TV와치]

규현 “‘강식당2’ 극비촬영 ..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규현이 tvN 예능 프로그램 '강식당' 시즌2 촬영 비..

‘와이키키2’ 이이경 “안소희, 정말 ..

‘악인전’ 김성규 “연쇄살인마 연기 ..

홍종현 “연예인 되려 열정적으로 준비..

오마이걸 “음악방송 3관왕 믿기지않아..

송민호 “예능 이미지→편견 될까 걱정..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