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주지훈 “‘아수라’ 재조명, 기쁘지만 국민으로선 안타까워”(인터뷰)
2018-08-02 11:54:36


[뉴스엔 배효주 기자]

주지훈이 '아수라'의 인기에 양가 감정을 밝혔다.

영화 '공작'(감독 윤종빈)에 출연한 주지훈은 8월 2일 서울 종로구 모처에서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영화 '아수라'(2016)가 요즘 재조명받고 있는 것에 대해 기뻐하면서도 씁쓸한 마음을 표현했다.
최근 SBS '그것이 알고싶다'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은수미 성남시장의 조폭 유착 관계에 대해 의혹을 제기한 가운데, 영화 '아수라'와 여러 부분이 겹쳐 누리꾼들 사이에서 '아수라 다시 보기' 열풍이 부는 중이다. 조폭과 정치인의 유착관계를 실감나게 그린 '아수라'의 평점에 '10점' 만점을 주면서 "재개봉 가자" "영화보다 더 소름 돋는 현실" "'아수라' 재조명"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아수라'는 개봉 당시 259만 명을 모아 손익분기점에는 도달하지 못하는 등 흥행에는 실패했다. 그러나 최근 다운로드 횟수가 대폭 늘어나면서 추가 수익이 생겼고, 이에 황정민은 최근 있었던 '공작' 인터뷰를 통해 "개봉 2년 만에 '아수라'가 손익분기점을 넘었다"고 말한 바 있다.

이날 주지훈은 이 같은 사실을 접하고 만세를 부르며 "'아수라'를 사랑하는 사람으로서 기쁘다"고 벅찬 마음을 표현했다. 그러면서도 '아수라'가 조명되는 이유에 대해선 "더 이야기 해봐야 논란만 될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주지훈은 "저는 긍정적인 사람이기에, 긍정적인 쪽으로 보자면 여러분들이 지금이라도 봐주신 게 좋다. 영화는 평생 가는 거니까. 배우로서는 제가 사랑했던 영화, 혼신의 힘을 다해 찍었던 영화가 재발견된다는 것이 기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한 명의 국민으로서는 안타까운 일이다. 논란이 생겨서 재발견됐다는 것이. 이런 일 없는 게 좋은 거 아닐까?"라 덧붙였다.

올여름 '신과함께-인과 연'과 '공작' 두 편을 스크린에 걸면서 제2의 전성기가 찾아온 게 아니냐는 평가에 그는 "드라마 '궁'으로 데뷔 했을 때는 뭘 잘 몰랐었다. 지금도 그렇다"고 운을 뗀 후 "저는 꿈이 크다. 길다고 해도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사랑을 받고 사람들이 좋아해주면 '감사합니다' 하면 되는데, '난 아직 모자라다'하며 스스로를 들들 볶으며 살았던 것 같다. '신과함께' 1편이 그렇게 큰 사랑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반성했으니 말이다. 자기 발전의 의미로는 좋겠지만 그 쪽으로 치우쳐 있었던 것 같다. 지금은 받아들이려 한다"고 고백했다.

'궁'을 요즘도 종종 본다는 주지훈은 "그 때는 마음 속으로 존경하는 배우와 나를 비교하며 '나도 저런 배우가 될 거야' 라고 생각했다. 그러다 보니까 매일이 절망이었다"면서 "지금 다시 '궁'을 보니까 너무 귀엽다. '이렇게 귀여웠단 말인가?' 싶다. 풋풋하다"고 말하며 웃었다.

한편 '공작'은 1990년대 중반, ‘흑금성’이라는 암호명으로 북핵의 실체를 파헤치던 안기부 스파이가 남북 고위층 사이의 은밀한 거래를 감지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첩보극이다.



8월 8일 개봉.(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아침마당’ 추상미 “아이 가지려 10년 방송 중단..유산 아픔도 겪어”
야노시호, 수영복 입고 드러낸 남다른 뒤태
EXID LE, 비키니에 드러난 대문자 S라인 ‘독보적 힙업’
신지수, 39㎏ 인증 후 “키 153㎝, 말랐지만 징그럽지 않아”
방탄소년단 화관문화훈장 수상차 귀국, 팬 아미들 ‘퍼플 캠페인’ 진행
방탄소년단 측 “영화 ‘번더스테이지’ 11월 15일 40여개국 개봉 확정”
‘주사설’ 김숙, -140도 냉각 사우나에 “똥 쌀 듯”
‘스트레이트’ 측 “태광 휘슬링 락 4천3백명 접대 리스트 공개”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야노시호, 수영복 입고 드러낸 남다른 뒤태[SNS★컷]

‘아침마당’ 추상미 “아이 가지려 10년 방송 중단..유산 아픔도 겪어”

EXID LE, 비키니에 드러난 대문자 S라인 ‘독보적 힙업’[SNS★컷]

신지수, 39㎏ 인증 후 “키 153㎝, 말랐지만 징그럽지 않아”(전문)

[앳피플] ‘청담언니 치유’ 손루미 대표가 말하는 패션의 가치

BTS 리더→청년 김남준, 우리가 몰랐던 RM의 섬세한 내면세계[뮤직와치]

‘내일도맑음’ 윤복인 기억회복, 지수원 추락만 남았다[어제TV]

방탄소년단 화관문화훈장 수상차 귀국, 팬 아미들 ‘퍼플 캠페인’ 진행

김종도 대표 “대종상 조연상·특별상 감사, 김주혁도 좋아할 것”

“누구세요?” 대종상영화제, 이젠 대리수상도 뛰어넘었다[이슈와치]

‘신애라 학위논란’ 남편 차인표 밝힌 해명 #학위취득 #자녀편법유학(전문)

H.O.T. 이름 못쓴 H.O.T. 콘서트 “우리가 누구죠?”[뮤직와치③]

英노튼쇼 접수한 방탄소년단, 우피골드버그 셔츠 선물 받은 사연[뮤직와치]

“담배 진짜 피웠어요” 김혜은·한지민, 연기 위한 살신성인[무비와치]

판빙빙과 얽히면 큰일난다? 탈세 폭로자도 실종설[이슈와치]

‘뷰티인사이드-일억개의별-미스마’ 드라마판 꽉 잡은 3色 리메이크[TV와치]

낸시랭 왕진진, 혼인신고부터 파경까지 ‘다사다난 1년’[이슈와치]

현실화된 스타디움투어, 아무도 가지못했던 방탄소년단만의 길[뮤직와치]

조정석♥거미, 초고속 열애 인정부터 결혼까지[이슈와치]

‘골목식당’ 요식업 함부로 뛰어들면 안되는 모든 이유[TV와치]

정은지 “고마운 아이유·정승..

에이핑크 정은지가 콘서트를 도와준 주변 동료들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정은지는..

‘파자마 프렌즈’PD “장윤주→조이, ..

현빈 “한가지 연기만 하는 건 내 살 ..

‘파자마 프렌즈’ PD “반상회장 역할..

‘창궐’ 이선빈 “외모 1등 장동건, ..

‘창궐’ 감독 “故 김주혁 대타 자처..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