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컴백’ 서인영 “명품녀 센 이미지 속상할때도, 위로주는 가수 되고파”(인터뷰①)
2018-08-02 06:07:01
 


[뉴스엔 황혜진 기자]

가수 서인영이 "위로를 주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서인영은 8월 2일 낮 12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눈을 감아요'를 발매한다. 신곡 정식 발표는 약 2년 만이다.

서인영은 컴백을 하루 앞두고 서울 강남구 소리바다 사옥에서 기자들과 만나 컴백 소감을 밝혔다. 서인영은 "내 마음을 담아 자연스럽게 부를 수 있는 좋은 노래로 컴백하게 돼 너무 기분이 좋다. 어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를 마쳤는데 좀 울컥하긴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눈을 감아요'는 누군가를 혼자 사랑하고 아파하고 결국 혼자 이별하는 짝사랑의 감정을 담은 곡이다. 더는 사랑하지 않으려고 눈을 감지만 결국 더 선명해지고 더 그리워진다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서인영은 신곡 준비 과정에 대해 "어렸을 때는 쥬얼리에 맞춰 하기도 했고 회사가 시키는 대로 하기도 했다. 이번에는 하고 싶은 것을 하기도 했지만 많이 물어봤다. 사람들의 의견이 중요한 것 같았다. 대중적으로 부르고 싶었고 가사는 나도 공감할 수 있는, 많은 분들이 위로받을 수 있는 곡을 부르고 싶어 '눈을 감아요'를 선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에는 2주 만에 녹음했다. 딱 마음에 드는 곡이 있었다. 가사를 한 3번 받았다. 내가 쓰면 좋은데 그럴 시간도 없었고 또 너무 진부해질 수 있기 때문에 내 의견을 담아 가사를 준비했다. 급히 준비하긴 했는데 좀 오래 쉬었으니까. 로보트라면 배터리를 뺀 상태로 있었다. 쉴 새 없이 달려오다 생각없이 쉰 건 처음이었다. 또 반성의 시간도 있었지만 나에 대해 너무 많은 걸 생각했다. 몸은 침대 위에 있었는데 생각을 많이 하는 시간을 갖다 녹음실에 가니까 적응이 안 되더라. 여러 가지 일이 있어서인지 나이가 들어서인지 조심스러워지더라. 녹음실에 딱 들어갔는데 일찍 끝나 굉장히 기분이 좋았고 첫 스타트가 좋았다"고 덧붙였다.

대중적인 시각에서 서인영을 보면 '명품 신상을 좋아하는 사람', '센 캐릭터' 등의 이미지가 강한 것이 사실. 서인영은 "처음에는 감사했는데 아직도 (가수로서의 이미지에 대해) 잘 모르는 분들이 계시는구나, 또 이미지로 그렇게 되는구나 그게 속상할 때도 있다. 그래서 무대를 완벽하게 잘 보여드려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지금은 편안하게 노래를 하며 사람들이 봤을 때 그냥 서인영 노래를 들으면 뭔가 위로가 된다고 생각했으면 좋겠다. 심수봉 선배님, 에이미와인하우스를 좋아한다. 댄스곡도 당연히 하고 싶고 할 거다. 엄정화 선배님도 대단하다. 요즘 후배분들도 완전 멋있게 잘하더라. 더 열심히 하고 싶다, 멋있다는 생각이 든다. 근데 내가 좋아하는 음악은 좀 소울 쪽이다. 그래서 계속 노래 연습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명품을 좋아하는 이미지가 센 것이었나보다. 사람들이 자주 물어본다. 크라운제이 오빠랑 MBC '우리 결혼했어요'를 할 때 약간 개그 욕심이 있었다. 내가 원래 예쁘게 보이고 그런 걸 생각 안 하는 스타일이고 개그 코드가 잘 맞았다. 서로 장난치고 웃기게 한 것도 있었다. 또 그걸 좋아해주시니까 우리도 재밌게 즐겼다"며 "내가 중간 중간에 연예인들이랑 같이 바자회를 하기도 하고 나 혼자 한 적도 있다. 근데 발 사이즈가 너무 작아 구두만 안 팔린다. 처분을 못 해 스태프 친구들도 주고 선생님들 주고 그랬다. 줘서 좀 줄긴 했는데 집에 100켤레 정도 있다. 많이 처분하려고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뮤지션으로서 꿈꾸는 행보도 언급했다. 서인영은 "무대에서 너무 잘해야한다는 생각이나 뭘 보여줘야겠다는 생각이 많았다. 춤추면서도 라이브를 완벽하게 해야한다는 생각을 어릴 때부터 많이 했다. 근데 오히려 담백한 게 더 좋아졌다. 뭔가 말하듯 부르는 것. 내가 보컬로서 더 노력을 하고 싶고 앞으로 악기도 배울 수 있으면 배우고 싶다. 톤 이야기를 되게 많이 듣고 그것 때문에 작곡가분들이 추천해 솔로로 낼 수 있었다. 다 나한테 감사한 분들이다. 내 톤이 개인적으로 좋다. 노래마다 테크닉이 필요하고 여러 장르에 욕심이 있다. 댄스도 하고 싶다. 보컬 레슨도 일주일에 2~3번 받는다. 시간 날 때 부르다 온다.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길은 앞으로 작사도 좀 더 하고 작곡도 해보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또 서인영은 "나도 그룹으로 시작했지만 내 끝을 모른다. 롤모델 심수봉 선배님이 멋있다고 말하지만 그분처럼 할 수 있는지도 모르는 거고 내 스타일이 있을 수도 있는 거고 사실 세상 일은 모르는 거라 생각해 말을 구체적으로 못 하겠다. 내가 하고 싶은 건 노래다. 노래를 오랫동안 하고 싶다. 내가 노력하면 노래는 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 인기야 다 가사처럼 피고 지는 거지 않나. 사람들이 소위 말하는 전성기 때부터 항상 인기는 어차피 식는 거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노래하는 게 더 좋고 내가 더 행복한 일이라고 생각했다. 내가 여러 가지를 하니까 사람들이 헷갈려하는 것도 있는 것 같다. 내 스타일을 잡는 것도 필요한 것 같다"고 향후 활동 방향에 대한 속내를 밝혔다.

서인영은 이번 활동 목표에 대해 "이번에는 목표가 없는 게 목표다. 다 내려놨다. 편안하게 들어주셨으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금은 그렇게 부담감, 불안감까지는 없다. '불후의 명곡', '스케치북' 녹화도 했는데 거기 스태프분들에게 응원도 받았고 이렇게 인터뷰를 하고 사람들을 만나며 그런 불안감도 조금씩 사라졌다. 내기 전에 불안하지만 내고나면 그건 하늘의 뜻이라고 생각한다. 좋다고 이야기해줘 좋았다. 어제 되게 행복한 시간이었다


"고 밝혔다.

(사진=소리바다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강병현♥박가원 집 공개, 알몸 콘셉트 가족사진까지 ‘당나귀귀’
현아, 끈 비키니 입고 과감한 포즈 ‘쏟아질 듯 풍만 글래머’
빅토리아시크릿 수영복 화보 촬영 공개 ‘포즈가 미국 스타일’
‘그것이 알고싶다’ 전처 살해 지명수배 1번 황주연, 11년의 도주와 잠적
‘차세찌♥’ 한채아 비키니 화보 공개, 건강미 넘치는 몸매
송혜교, 이혼 후 근황보니 ‘짙은 스모키 화장, 못알아볼 뻔’
류효영 수영복 자태, 육감 몸매 돋보이는 캘린더 포즈
에어컨 만큼 시원한 비키니 앞태 뒤태의 도발, 야노 시호→클라라

      SNS 계정으로 로그인             

2019 미스코리...

핫이슈 화사의 ...

화제의 현아 레...

소집해제 빅뱅 ...

강병현♥박가원 집 공개, 알몸 콘셉트 가족사진까지 ‘당나귀귀’[결정적장면]

현아, 끈 비키니 입고 과감한 포즈 ‘쏟아질 듯 풍만 글래머’[SNS★컷]

‘차세찌♥’ 한채아 비키니 화보 공개, 건강미 넘치는 몸매

빅토리아시크릿 수영복 화보 촬영 공개 ‘포즈가 미국 스타일’[파파라치컷]

송혜교, 이혼 후 근황보니 ‘짙은 스모키 화장, 못알아볼 뻔’[SNS★컷]

‘라디오쇼’ 이현우 “수입? ‘맘마미아’ 팀원들에 냉면+수육 매일 사줄 수 있어”

‘그것이 알고싶다’ 전처 살해 지명수배 1번 황주연, 11년의 도주와 잠적

방탄소년단 스타디움 투어 무대감독 “가장 기억남는 멤버 정국, 리허설 꼭 하더라”

양세찬♥전소민, ‘이 비밀커플 찬성’ [뉴스엔TV]

송혜교-송중기 “위자료 재산분할 없음” 법적 이혼 절차 완료[종합]

비아이 이름 숨긴 은지원 ‘쓰레기’, 작사도 미스터리[뮤직와치]

송중기 송혜교, 연기로 이혼 아픔 잊나? 일터 초고속 복귀[이슈와치]

스타급 인기 이승윤 매니저, 꽃길 막은건 빚 60만원 아니다[이슈와치]

송중기 송혜교 이혼에 박보검? 이혼보다 아픈 온갖 루머

‘구해줘2’ 원작에 광기 더한 김영민, 시즌1 조성하 뛰어넘나[TV와치]

‘기생충’ 천만도 간당간당? 외화 폭격 국내영화 줄줄이 직격타[무비와치]

송중기-송혜교 결혼 20개월만 끝 ‘만남부터 파경까지’[이슈와치]

김재욱 측 “이엘과 열애 NO, 커플링 의혹 사진 본인 아냐”(공식입장)

강성연 투입 ‘세젤예’ 막장행 급행열차 타고 시청률 반등 노리나[TV와치]

‘프로 중의 프로’ 송가인, 허리 실금 디스크 불구 콘서트 무대 올라[스타와치]

문성근 “다양성 죽어가는 韓 ..

배우이자 제1회 평창남북평화영화제 이사장 문성근이 소신발언했다. 제1회 평창남..

정제원 “‘아스달’서 장동건 아역....

‘보좌관’ 김동준 “작품 내내 노메이..

김보라 “23살 때 동안 탓 오디션 다 ..

4년만 첫 1위 DAY6 “잊지못할 청춘의 ..

김아림 “승부욕 강해, 목표 설정=자멸..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