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살림남2’ 미나, 탄탄 복근 드러낸 비키니 래시가드 자태 ‘...

‘열애설’ 큐리, 밀착 수영복으로 드러낸 대문자 S라인

[어제TV]29㎏ 감량 홍지민 같은 옷 달라진 몸매 비교, 비포 vs 애프터(아빠...

제시, 비키니 입고 자랑한 국보급 애플힙

‘라이브’ 이주영 “분위기메이커 정유미, 장난기 많고 사랑스러워”(인터뷰) 김예은 기자
김예은 기자 2018-05-17 15:47:44


[뉴스엔 글 김예은 기자 / 사진 이재하 기자]

'라이브'는 어느 작품보다도 현장 분위기가 좋았던 드라마. 이주영은 드라마 데뷔작에서 이 같이 행복한 경험을 했다.

배우 이주영은 tvN 주말드라마 '라이브'(Live)(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지티스트)에서 홍일지구대 시보 송혜리를 연기했다. 한정오(정유미 분), 염상수(이광수 분)와 동기인 송혜리는 정년퇴직을 앞둔 사수 이삼보(이얼 분)과 짝을 이뤄 활약했다.
이주영은 시청자들에게 생소한 얼굴이었다. 2015년 독립영화 '몸 값'으로 데뷔한 그는 줄곧 영화에만 출연하다 '라이브'를 통해 브라운관에 데뷔했다. 첫 드라마부터 노희경 작가와 김규태 감독을 만난 것. 이에 5월 17일 오후 뉴스엔과 만난 이주영은 "너무 좋은 작품에 좋은 작가님, 감독님, 스태프들, 배우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처음에는 행운이라고 생각했는데 다들 인간적이고 좋아서 점점 행복한 느낌으로 바뀌었다. 평생 잊을 수 없는 추억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라이브'에 출연한 배우들은 대부분이 이주영보다 연기자 선배. 동기 역할을 맡았던 정유미, 이광수와도 연차 차이가 많이 난다. 이들의 호흡은 어땠을까. 이주영은 두 사람에 대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나이 차이가 안 나서 그런지 너무 재밌게 친구처럼 지냈다. 촬영장에서 너무 재밌었다. 다 장난기가 많다. 너무 장난을 많이 쳐서 감독님이 '긴장 좀 해'라고 말하기도 했다"며 "(정)유미 언니랑 (이)광수 오빠는 마인드가 너무 좋다. 후배로 대하는 게 아니라 동료처럼 대해주더라. 그게 오히려 가르치려고 하지 않아도 많이 배우게 되더라. 겸손하고 인간적인 사람들이다. 본받아야 할 점이라고 생각했다"고 정유미와 이광수에 대해 말해 훈훈함을 안겼다.

그러면서 "나중에 끝나갈 쯤엔 친구들이랑 헤어지는 것 같았다. 제 마지막 대사가 '염상수 파이팅'이었는데, 눈물이 자꾸 나왔다. 다들 왜 우냐고 했다. 마지막 대사를 하고 나면 모든 게 다 끝나버리는 것 같은 느낌이었다"며 마지막 촬영 상황을 되짚었다.

현장 분위기 메이커는 누구였을까. 이주영은 질문을 받자마자 곧장 "유미 언니"라는 예상밖의 대답을 내놨다. 그는 "광수 오빠는 '런닝맨' 이미지가 세서 그런데, 그건 광수 오빠의 일부분일 뿐이다. 사실은 되게 차분하다. 물론 장난 칠 땐 되게 재밌는데, 진지한 스타일이다. 유미 언니가 의외로 장난기가 많고 귀엽고 사랑스럽다"며 정유미와 '윰블리'라는 말이 잘 어울린다고 강조해 눈길을 끌었다.

'라이브' 팀은 최근 태국 방콕으로 포상휴가를 다녀왔다. 홍일지구대 식구들은 대부분 포상휴가에 함께해 그간의 추억을 되짚었다. 주조연 배우들은 SNS를 통해 포상휴가 현장 사진을 공개, 행복한 순간들을 전했다.

포상휴가 동안 에피소드는 없었을까. 이주영은 잠시 머뭇거리더니 "저희가 계속 밤을 새워서 아침에 조식을 먹고 잤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그러면서 "할 얘기가 많으니까 수다 떨고 그랬다. 집에 오니까 몸살이 났다. 감기 걸린 사람도 많고"라며 "같이 있으면 너무 재밌다. 같은 반 친구들 같기도 하고, 명절에 오랜만에 모인 사촌들 같기도 하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다들 그런 말을 했다. '이런 현장을 또 어떻게 만날까'. '주영이 너는 첫 드라마가 이렇게 좋은 현장이라 다른 곳 가면 어떡하냐' 이런 걱정도 해주셨다. 저는 첫 드라마라 좋은 건지 나쁜 건지 비교할 그런 게 없으니까"라며 "아무래도 정이많이 들어서 계속 연락하고 지내고 있다. 오래 볼 것 같다. (백)승도, (김)건우, (김)종훈 다 20대 어린 친구들인데, 착하고 성격이 재밌다"고 동생들까지도 언급했다.

가장 도움을 많이 준 선배로는 장현성을 꼽았다. 드라마가 처음이라 헤매고 있을 때, 잘 챙겨줬다고. 그는 "많이 챙겨주고 좋은 말씀도 많이 해줬다. 첫 드라마라 힘들고 그럴 때 선배님이 항상 '너의 무심한 연기가 좋은 것 같다'고 얘기를 해줬다. 되게 위로를 많이 해주고 힘을 많이 줬다. 끝나고 나니 감사하고 기억에 남는다"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이주영은 '라이브'를 끝낸 뒤 오는 22일 영화 '독전'(감독 이해영



) 개봉을 앞두고 있다.

뉴스엔 김예은 kimmm@ / 이재하 rush@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혼→복역’ 나한일, 정은숙과 결혼으로 열 인생 2막
방탄소년단 지민 “2차례 살해협박 나도 당황, 그런 말에 휘둘릴 여유 없었...
나한일 정은숙, 이미 옥중 결혼한 부부 “27일 결혼식”
열애설 부인한 로꼬, 영화 관람 인증샷..누구랑 봤을까
박보람, 서인국과 결별 후 밝은 근황 “수육국밥 특”
서정희, 주름 하나 보이지 않는 동안 비주얼 ‘세월 역주행’
문가비, 함뼘 비키니로 뽐낸 아찔 몸매 ‘바비인형인 줄’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이슈와치]‘이혼→복역’ 나한일, 정은숙과 결혼으로 열 인생 2막

박보람, 서인국과 결별 후 밝은 근황 “수육국밥 특”

나한일 정은숙, 이미 옥중 결혼한 부부 “27일 결혼식”

‘성추행 혐의’ 이서원, 사과없이 묵묵부답 검찰 소환

서정희, 주름 하나 보이지 않는 동안 비주얼 ‘세월 역주행’

방탄소년단 지민 “2차례 살해협박 나도 당황, 그런 말에 휘둘릴 여유 없었다”

‘금의환향’ 방탄소년단 밝힌 #새앨범 #빌보드1위 #그래미진출목표(일문일답)

문가비, 함뼘 비키니로 뽐낸 아찔 몸매 ‘바비인형인 줄’

정해인에 손예진까지, ‘예쁜누나’ 종영 아쉬움 달랠 하드털이

‘스포트라이트’ 드루킹 “김경수에게 정치적으로 이용 당했다” 호소

[무비와치]‘버닝’ 6위 추락, 아무리 흥행보단 작품성이라지만

[스타와치]‘독전’ 조진웅, 지긋지긋 흥행부진 씻어내나

[뮤직와치]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뮤직와치]자넷잭슨 미투 언급부터 방탄 정국 복근 공개까지, 美빌보드 꼽은 BEST 13

‘효리네2’ 이효리♥이상순, 영화·시트콤 넘나드는 부부[종영기획①]

[포토엔HD화보] 정해인 ‘누나들 헤어나올 수 없는 매력’(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종합)

[스타와치]이성경 고아라, 20대 여배우 기근 이겨낼 수 있을까

[이슈와치]tvN 드라마 또 악재, 이서원에 윤태영까지 물의→하차

[이슈와치]지상파 일베 논란, 반복된 실수는 변명의 여지 없다

‘버닝’ 전종서 “김태리와 ..

전종서가 김태리와 비교가 되는 건 알고 있지만 의식은 해본 적은 없다고 말했다. ..

빅톤, 5월 보이그룹 대전 출사표 “차..

‘대군’ 진세연 “키스-눈물신, 윤시..

‘독전’ 이주영 “긍정적인 류준열, ..

‘독전’ 류준열 “내 영화 보는 것, ..

‘예쁜 누나’ 윤종석 “‘눈새’ 처음..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