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대군’ 윤시윤 “5% 돌파 얼떨떨, 욕심이라고 생각했는데”(인터뷰①)
2018-05-08 14:09:59


[뉴스엔 황수연 기자]

배우 윤시윤이 시청률 5%를 돌파한 소감을 전했다.

윤시윤은 5월 6일 종영한 TV조선 '대군-사랑을 그리다'(극본 조현경, 연출 김정민 이승훈)에서 왕의 막냇동생으로 왕의 계승 서열 3위인 은성대군 이휘 역을 맡았다. 시와 그림, 서체에 능하며 고귀한 신분에 절대 미모를 자랑하는 초절정 인기남. 운명처럼 만난 성자현(진세연 분)과 애절한 사랑이야기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대군'은 마지막 회인 20회 평균 시청률 5.627%, 최고시청률 7.1%를 기록하며 드라마 자체 최고시청률 및 TV조선 드라마 최고시청률을 경신했다. 5월 8일 오후 1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카페에서 만난 윤시윤은 "소감이 안 느껴질 정도로 상상을 못한 결과를 얻었다. 부정적으로 생각한 건 아니었는데 5%는 욕심이라고 생각했다. TV조선 관계자들이 축하 문자를 해주는데 아직 얼떨떨하다. 이 얼떨떨함을 실컷 즐기겠다"고 말했다.

'제빵왕 김탁구' 이후 인생 캐릭터라는 호평도 들었다. 윤시윤은 "좋게 봐주셨다면 정말 감사하다. 사실 전작도 그렇고 매번 캐릭터에 빠져서 촬영했던 것 같다. 드라마를 70% 이상 찍다 보면 그 이후에는 대사가 절로 그려지는데 이번에도 그랬다. 결말도 해피엔딩이어서 좋았다. 새벽 6시 30분에 산에 올라간 거 말고는 다 만족한다"고 답했다.

'대군'을 촬영하면서 겸손도 배웠다. 윤시윤은 "사실 제작발표회가 끝나고 팬들에게 징징거렸다. '이번에도 잘 안 되면 어떡하지' 두려움이 있었던 거다. 이번에 느낀 건 드라마는 내가 혼자서 하는 게 아니라는 것이었다. 이전에는 내가 이것도 저것도 다 잘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그게 책임감인 줄 알았는데 이제는 1인분만 잘하자는 마인드로 바뀌었다"고 털어놨다.

극중 윤시윤은 소년에서 남자로 성장하는 모습을 훌륭하게 그려냈다는 호평을 받았다. 후반부 수염을 기르며 강인한 역할에 도전한 것에 그는 "올해 서른셋이다. 이제는 캐릭터도 점점 나이에 맞는 것들로 가는 것 같다. 아무래도 탁구보다 조금 더 성장하지 않았겠나. 그런 모습들이 더 자연스럽게 보이는 듯하다"고 말했다.

이어 수염의 호불호를 언급하며 "팬 분들은 수염을 제발 빼라고 하시더라(웃음). 그런데 역사적으로 상을 당하면 수염을 못 깎는다고 하더라. '대군'이 사극이고 어른들이 많이 보셔서 고증을 지켜야 한다고 들었다. 참고로 (진)세연 씨는 안수염파의 수장이었다. 그 친구는 수염이 없을 때를 더 좋아했다. 첫날밤 신이 끝나고 면도하는 걸 넣으면 안 되냐고 하더라"고 웃음을 지었다.

끝으로 윤시윤은 차기작과 원하는 연기상에 대해 "저는 남자가 되려는 시도는 무리하게 하지 않을 거다. 사회에 나온 지 13년이나 됐지만 아직도 미완성의 모습을 녹아내고 싶다. 그게 윤시윤이 가진 캐릭터가 아닐까 싶다. 어리게 생긴 외모가 원망스러울 때도 있지만 제 분야에서 대체불가 배우였으면 한다. 이번에 무거운 역을 했으니 차기작은 에너제틱하고 리드미컬한 젊은 작품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

(사진=모아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황수연 suyeon9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서민갑부’ 공동묘지 옆 당구대 철판 삼겹살, 연매출 8억원 비법
‘프듀48’ 시로마 미루, 비키니로 뽐낸 풍만 볼륨감 ‘눈 둘 곳 없어’
김지우, 딸 얼굴에 상처낸 레이먼킴에 일침 “당분간 술 금지”
배지현, 남편 류현진 경기에 긴장한 내조의 여왕
‘대세X대세’ 박서준, 손흥민 만났다..유니폼 들고 함박미소
야속한 토트넘, 이럴거면 손흥민 일찍 보내주지
‘슈돌’ 박주호 딸 나은, 4개국어 언어신동 ‘독일어→스페인어까지’
‘라스’ 배윤정 “연하남과 연애 중, 축구 가르치는 분”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김지우, 딸 얼굴에 상처낸 레이먼킴에 일침 “당분간 술 금지”

‘서민갑부’ 공동묘지 옆 당구대 철판 삼겹살, 연매출 8억원 비법

데이비드♥빅토리아 베컴 부부, 크로아티아 가족 휴가 포착[파파라치컷]

‘프듀48’ 시로마 미루, 비키니로 뽐낸 풍만 볼륨감 ‘눈 둘 곳 없어’

‘밥블레스유’ 이영자 “송은이 쌍꺼풀 수술 후 인생 펴, 관상 바뀐듯”

‘어서와 한국은’ 측 “네팔 수잔 부친상 맞아, 방송은 차질 없이 진행”(공식)

‘아는 와이프’ 강한나, 등노출 운동복 몸매 과시 ‘아찔’[결정적장면]

배지현, 남편 류현진 경기에 긴장한 내조의 여왕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vs박병은, 서로에 살벌한 경고

동방신기 최강창민-유노윤호 ‘멋짐 뿜어내는 출국’ (공항패션) [포토엔HD]

“몸짱돼서 돌아올게” 서은광 입대전 마지막 콘서트 말말말, 비투비답게 유쾌했다[뮤직와치]

조보아, 인터뷰 현장에 대본 한 뭉치 챙겨온 이유[스타와치]

“김민희, 홍상수 뮤즈” 외신도 주목하는 위험한 관계[이슈와치]

‘그것이 알고 싶다’ 15년전 의문의 제보와 새로운 목격자 ‘소름’(종합)

‘프로듀스 48’ 아이돌 출신 이홍기·소유의 트레이닝 보는 맛[TV와치]

‘너의 결혼식’ 뽀블리 박보영이 나쁜 여자라뇨[무비와치]

“축제 즐겨주세요” 방탄소년단, 신기록만큼 궁금한 기승전결 대미[뮤직와치]

‘공작’ 배우 개런티 깎아 만든 북한신, 장관일 수밖에[무비와치]

‘인랑’ 90만 못 넘고 차트아웃, 그래도 빛난 다작배우 강동원[스타와치]

조보아 “‘골목식당’ 논란 속상..솔직한 표정 서운했을까 죄송”(인터뷰)

‘신과함께’가 바꿔놓은 주지..

쌍천만 영화 '신과함께'는 배우 주지훈의 많은 걸 바꿔놓았다. 영화 ‘..

슈주 동해X은혁 “멤버 한명씩 군대갈..

‘이별’ 채시라 “김민식PD 팬심 고백..

‘공작’ 황정민, 왜 韓 영화엔 황정민..

‘미스터 션샤인’ 이정현 “1년간 일..

‘신과함께2’ 김용화 감독 “은퇴 고..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